즐겨찾기+  날짜 : 2020-01-16 오후 03:14: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임기 3년 초대 경주시체육회장에 여준.. 4ᆞ15 총선 경주시 선거구 국회..
원안위, 한수원 신청 4년 만에 월성원.. 경주시, 연합학생 생활관 반값 기숙사..
경주시, 설 연휴 환경오염 예방을 위.. 황남동 포석로 공용주차장 준공식 가..
주낙영 시장, 이나라 무르니에쩨 라트.. 경주시, 2020년 최우선 시정과제는 경..
경주시↔경일대학교, 향토생활관 기금.. 경주시 민선체육회장 후보자 공명선거..
새로운 보수당 경북도당 발기인 대회 .. 설 명절 대비 수산물 원산지 표시 집..
경북소방 지난해 6만6859건 구조 활동.. 경주소방서, 새 생명 탄생에 특별서비..
김석기 국회의원 직무수행 평가 긍정 .. 드림스타트, 금융교육 실시 “내 용돈..
블루원, 2년 연속 고객감동경영대상 .. 지속가능 관광콘텐츠 개발 및 활성화 ..
김일성 수렴어촌계장, 해양수산부 장.. 경주대 정상화 위한 시민대토론회 개..
경북도청공무원노동조합 신임위원장에.. 전통공예 청년승계자 특별지원사업 추..
2020년 경북농업 새로운 변화·성장 .. 올해부터 공익직불제 시행 관련에 따..
경북도, 2020년 관광산업 도정 3대 핵.. 탈핵경주시민연대, 월성원전 맥스터 ..
노기경 월성본부장, 동경주 지역 신년.. 2020년도 사업자지원사업 시행 설명회..
월성본부, 동경주지역 주민 및 자녀대.. 원자력환경공단 신입직원, 자전거기부..
뉴스 > 문화관광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 견인차 역할 ‘톡톡’

관광객 31만·경제효과 512억
2019 경주엑스포 평가 용역 결과 … “지역 문화 브랜드 가치 높여”
관람객 중 81.6%가 외지인, 관광객 유입에 큰 몫, 가족·친지 동반이 68.4%
전반적인 행사 만족도 높아, ‘찬란한 빛의 신라’ 콘텐츠 가장 인기

김여래 기자 / srbsm입력 : 2020년 01월 02일
ⓒ 서라벌신문
4년 만에 국내에서 열린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500억 원이 넘는 직 ․ 간접 경제효과를 내며 지역 관광 활성화를 이끄는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경주세계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지난 10월 11일부터 11월 24일까지 45일간 열린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의 평가용역 결과를 지난달 29일 밝혔다.
‘2019 경주세계문화엑스포’의 평가 용역을 맡은 대구대학교 산학협력단은 보고서를 통해 관람객(1000명) 대상 정량 ․ 정성 조사결과와 전문가(5명) 평가, 종합평가, 경제효과분석, 향후 발전을 위한 제언 등을 자세하게 담았다.
먼저 이번 2019경주엑스포는 행사 기간이 경주지역 관광 비수기인 10~11월에 진행돼 지역 경기와 관광산업에 산뜻한 새바람을 불러올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평가보고서에 따르면 관람객은 31만1천168명으로 집계됐으며 직접 경제효과는 123억7천만원으로 나타나 짧은 기간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며 경제효과가 상당했다.
다양한 부가효과도 누렸다. 361명의 취업 유발효과를 기록했고 생산유발효과 205억4천만원, 소득유발효과 48억9천만원, 부가가치유발효과 108억6천만원, 수입유발효과 15억1천만원, 세수유발효과 10억4천만원 등 사회 간접 효과는 388억4천만원이다. 이들 수치를 합치면 직간접인 경제효과는 512억1천만원에 달한다.
전체 관람객 중 경주시민은 약 5만6천명, 타 지역에서 온 관광객은 25만4천여명으로 4.5배에 달했고 1인당 평균 지출액은 6만39원으로 분석돼 관광객 유입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해냈음을 증명했다.
응답자 별 조사결과는 여성이 55.3%, 남성이 44.7%로 나타났으며 축제 방문자의 연령은 60대(23.2%), 40대(19.1%), 30대(16.5%) 순이었다. 거주 지역별로는 경북이 25.6%로 가장 많았고 부산․울산․경남(22.4%), 대구(15.5%), 서울․경기(9.5%)가 뒤를 이었다.
방문 목적은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 행사를 방문하기 위함이 70.4%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응답자 중 60.4%가 경주엑스포에 처음 방문했다고 밝혔고, 재방문 39.6%에 비해 1.5배가량 많은 것은 행사를 통한 외지 관광객 유입 효과가 높다는 의미라고 분석했다.
동반형태를 묻는 질문엔 가족․친지 68.4%, 친구․연인 19% 등 순으로 가족 단위 관람객의 비중이 압도적으로 많았고, 방문 동기도 가족 화합이 31.7%로 가장 앞섰으며 문화 욕구충족이 20.9%로 뒤를 이어 여행의 트렌드가 모임 ․ 단체 및 견학보다는 개인별, 가족별 여행으로 변화했음이 확인됐다.
많은 수의 가족 단위 관광객들이 화합과 문화 욕구충족을 방문 목적으로 밝힌 만큼 다양한 연령층이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문화콘텐츠 추가 조성과 보완이 앞으로 경주엑스포 공원의 성장과 발전을 위한 과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행사 전반의 만족도를 묻는 질문에는 7점 만점에 5.07점으로 높은 수준의 만족도를 보였으며 재방문 또는 타인에게 추천의사(5.34), 내용이 재밌다(5.17), 지역 문화를 알게 됐다(5.14) 등이 평균보다 높은 점수를 보였다.

프로그램 별 만족도에 대한 답변에서는 신라의 역사문화유산은 첨단 미디어 아트로 재해석한 ‘찬란한 빛의 신라’(타임리스 미디어 아트)가 7점 만점에 5.62점을 받아 가장 많은 인기를 누렸다.
경주타워 전망층의 4방면 전면 유리에 가변형 스크린을 적용해 8세기 서라벌의 모습을 보인 ‘신라천년, 미래천년’이 5.53점으로 뒤를 이었고 솔거미술관에서 열린 ‘문화로 여는 미래의 길’ 展이 그 다음을 차지해 첨단 ICT기술을 적용해 새롭게 선보인 콘텐츠들에 대한 선호도가 상당했다.
전문가들은 야간 콘텐츠 도입과 이를 통한 공간 확대 및 사용, 높은 수준의 안내 서비스 등을 장점으로 꼽으며 “지역 고유의 문화 자산을 활용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한 행사”라는 평가를 남겼다.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이사장인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지난해 열린 2019 경주엑스포는 지역의 고유한 자원을 활용해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인 행사다”며 “여러 지표를 통해 경제효과와 지역 문화를 대표하는 문화 브랜드로 가치를 재확인한 만큼 부족한 점을 보완해 365일 힐링문화파크로 더욱 성장시켜 다져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여래 기자 / srbsm입력 : 2020년 01월 02일
- Copyrights ⓒ서라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경주시, 경상북도 건축행정종합평가 ‘대상’ 수상
경주시청 허성욱 가축방역팀장 지방행정 달인 선정
4ᆞ15 총선 경주시 선거구 국회의원 후보 여론조사 결과
경주시의회, 김동해 부의장 ‘지방의정봉사상’, 장동호 위원장 ‘경북의정봉사대상’ 수상
보건소, 2019년 금연사업 우수 지역협력기관상 수상
반입 중단됐던 경주 방폐장, 내년 초부터 방폐물 반입 재개
막오른 제 21대 총선, 17일 부터 예비후보 등록 시작
내년 국회의원 선거, 본격 돌입
블루원, 경주 최초 공유사무실 ‘위드림’ 운영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121] 다큐멘터리사진의 진수-③  
[420] 주머니 낭 囊 상자 상 箱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57 I am af..  
경주문화재탐방[51] 천관사지 발굴조사  
[697] ▲ 간(肝)을 보다 ▲ 다 살았다 ..  
[419] 머무를 우 寓 눈 목 目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56 How lon..  
경주문화재탐방[50] 분황사 발굴조사 ③  
세조가 만난 월종준초사절  
[696] ▲ 꼼싸구 / 꼼새기 / 꼼싸구 피..  
교육청소년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글로벌 현장학습과 해외 취업으로 학교졸업식에 참석하..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3,750
오늘 방문자 수 : 3,560
총 방문자 수 : 22,824,8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