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11-26 오후 02:11:08
오피니언
  최종편집 : 2020-11-26 오후 02:11:08
출력 :
화재예방을 위한 전기매트 등 난방용품 바른 사용방법
어김없이 찬바람이 불고 온 몸을 움츠리게 만드는 겨울이 다가왔다. 올해 겨울은 코로나로 인해 겨울철 실내활동이 어느 해보다도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알고 쓰면 고마운 불이지만 모르고 쓰면 무섭고 위험한 불이..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26일
저출산 원인 재해석 필요…정책 개편도 뒤따라야
외동읍 인구가 20년만에 2만명을 넘어섰다. 지난 1996년 최고 2만9083명까지 이르다가 매년 인구가 빠져나가 1만6342명까지 줄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26일
문화재 속에 묻힌 경주시민, 자긍심 보다는 피해의식 많아
경주는 신라천년 역사가 살아 숨 쉬는 도시라고들 한다. 신라천년 유물은 길가에 산골짜기에 그리고 들판 등 어디서든 유물이 없는 곳이 없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26일
재택근무하면서
2주간 자가격리자와 함께 살았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26일
방심을 틈탄 코로나, 재확산 우려된다
겨울철로 접어들면서 코로나19 감염증의 재확산 추이가 심상찮다. 코로나19의 3차 대유행이 현실화되는 것이 아니냐고 우려하는 분위기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18일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양동마을, 허술한 관리가 걱정스러워!
양동마을은 보존해야할 우리들의 문화유산이다. 양동마을은 지난 2010년 8월1일 브라질에서 열린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에서 세계유산협약에 의한 4가지 조건을 충족시켜 안동 하회마을과 함께 세계문화유산으로 ..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18일
누구나 하나 쯤, 그 가을의 추억을....
꽃보다 아름다운 단풍이 한창인 계절이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18일
월성1호기 평가 조작, 검찰 수사로 ‘명명백백’ 밝혀져야
월성원전 1호기 경제성 평가 조작 의혹 고발 사건을 수사하는 대전지검은 지난 5일부터 한수원 본사와 한국가스공사 본사, 산자부에 대한 대대적인 압수수색을 집행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12일
경주시는 난잡한 현수막 행정으로 경주를 어렵게 만들 것인가?
신라 천년문화가 살아 숨 쉬는 경주, 우리나라 최고의 관광지 경주가 현수막이라는 정제되지 않은 행정수단 때문에 일그러진 흉한 모습을 드러내놓아 이런저런 말들이 많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12일
미션 디모데
지난 6월 어느 월요일 아침, 서울에서 모이는 작은 목회자 모임에 참석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12일
잊지 말아야 할 ‘독도의 날’
지난 10월 25일은 독도가 우리 고유의 땅임을 만천하에 알리고 이를 기념하는 ‘독도의 날’이었고 10월은 ‘독도의 달’이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05일
서천, 북천 등 하천 직선화 및 공원화로 물이 없는 乾川 가속
하천변이 넓어서 직선공사가 이뤄지면 모래밭 같은 곳이 발생해 사용가능한 토지가 생긴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05일
삼성 이건희 회장 신드롬
삼성 이건희 회장이 별세한지 어언 열흘이 넘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1월 05일
터널 안 교통사고, 안전운전이 우선돼야
지난 26일 오전 양북면 봉길터널 안에서 1톤 화물차와 5톤 화물차가 충돌해 1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봉길터널은 준공4년 만에 표면에 물이 흘러내려 결빙기를 맞아 대형 교통사고가 우려되고 있어 통행차량..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29일
월성1호기 폐쇄, 맥스터 증설에 따른 지역 분란 책임은 누가?
월성원전 사용후핵연료 임시저정시설(이하 맥스터) 증설 문제와 월성1호기 조기 폐쇄에 따른 감사원 감사결과 발표에 경주지역이 무척 소란스럽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29일
질문을 바꾸자
한국공법학자 대회에 참석했다. 공법학 분야의 학회들이 대거 참여하여 2일간 진행하는 큰 행사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29일
감사원이 밝힌 월성원전 1호기 조기폐쇄 과정
조기 폐쇄된 월성원전 1호기에 대한 감사결과가 마침내 나왔다. 한수원의 2018년 6월 월성 1호 조기 폐쇄가 부적절했다는 감사원의 판단이 내려짐에 따라 정부의 추후 조치사항이 주목된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22일
경주 관광환경 개선 시급, 코로나19 거리두기 완화로 관광경기 기지개
참 오랜만에 나들이가 어떠하고 관광이 어떠하다는 말들이 나오네요! 코로나19로 인해 어느 것 하나도 할 수 있는 것이 없을 것 같았던 암울했던 생활환경이 아직은 아니지만 멀리서나마 희미한 불빛이 보여 희망의 ..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22일
세상살이 힘겨워 감당키 어렵거든...
젊은 시절 즐겨 올랐던 간월재에는 등산객들에게 음식을 파는 포장마차가 고갯마루 양쪽에 하나 씩 자리하고 있었다. 그런데 또 하나의 포장마차가 억새밭 비탈에 엉거주춤 기대어 전(廛)을 펴고 있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22일
사회적 거리두기는 완화…생활방역은 높여야
정부는 코로나19 확산 억제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수준을 현행 2단계에서 1단계로 내렸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15일
   [1]  [2] [3] [4] [5] [6] [7] [8] [9] [10]       
집중취재
오피니언
문화관광
국내 문화재인들의 축제, 2020국제문화재산업전 개최
경주엑스포공원 ‘인피니티 플라잉’ 10주년 기념 투..
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 “경북대표 청·장년 화가 작..
제6회 세계인문학포럼 성공리에 마쳐
제호 : 서라벌신문 / 대표전화 : 054-777-6556~7 / 팩스 : 054-777-6558 / mail : press@srbsm.co.kr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등록일 : 서비스 / 발행인 : 김현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서라벌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