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1-22 오후 12:12: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2020 경주벚꽃축제 경상북도 지정 우.. 동궁원, 설 연휴 한복입고 방문시 무..
경주박물관, 큐레이터의 전문해설로 .. 경주엑스포, 청년 서포터즈 모집
삼국유사 대서사시 시집 최초 탄생 설 연휴, 경주에서 국악버스킹 즐겨요..
경주엑스포, 설 연휴 맞이 풍성한 이.. 경주예술의전당 2020년 첫 ‘2시의 콘..
2019학년도 행복한 영어학교 수료식 ‘꿈찾기, 꿈성장으로 다함께 가는 계..
“행복한 경주를 위한 작은 나눔의 실.. 난치병 학생에게 꿈과 희망을 선물하..
경주교육지원청, ‘선배는 이끌고 후.. 경북교육청, 식중독 사고없는 안전한 ..
제5차 지역에너지 계획수립을 위한 상.. 월성본부, 양남면 “마을기업 양남(주..
고리원전, 방사선안전관리원 무기한 .. 한수원, 원전건설처 봉사단, 무료급식..
원자력환경공단, 반입 중단됐던 방폐.. 한수원, 장항 본사서 해피인사이드’..
원자력환경공단, 설맞이 사회적경제기.. 한수원, 이웃과 함께하는 행복한 설맞..
경북도, 경북형 스마트팜 모델 구축.. “만원으로 버스타고 대구경북 여행 ..
“일본은 독도영유권 억지주장 중지하.. 검단·명계3일반사업단지 진입도로 신..
경북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지원.. 2018년산 쌀 변동직불금 147억 지급
박차양 도의원, 경주 사회복지시설 위.. 이희범 전 산자부장관, 경북문화재단 ..
HOME > 신문사 소개

발행인 인사말

서라벌신문은 지역 풀뿌리의 민의를 대변하기 위해 1993년 창간되어 24년이란 세월 동안 지역에서 크고 작은 일들을 시민에게 전달하면서 시민과 함께 성장해 나가고 있습니다.

서라벌신문은 2017년 새롭게 도약하기 위해 새로운 경영진과 함께 임직원들이 한뜻으로 뭉쳐 지역의 대표 언론으로 확고하게 자리매김할 것입니다.

서라벌신문은 늘 독자와 시민을 생각하고 민의를 대표하는 지역언론으로 선두에 나아가 시민의 정서를 담고 이를 바탕으로 하여 시민과 함께 할 것을 거듭 약속드립니다.

저희 임직원 일동은 지나온 날을 되짚고 바로잡아 지역발전과 지역민들의 권익을 위해 더욱 더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새로운 출발을 다짐함에 있어 서라벌신문은 지역사회 기여와 참여를 통해 시민과 함께 뜻을 같이 하겠습니다.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의 변함없는 사랑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기대에 어긋나지 않는 경주의 대표 언론이 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습니다.

발행인·대표이사 프로필

◾ 생년월일 : 19621124
◾ 이 메 일 : press@srbsm.co.kr
◾ 용인대학교 졸업
◾ 영남대 사회과학대학원 수료
◾ 동국대 사회과학대학원 수료
◾ 경력
   현) 서라벌신문사 발행인·대표
   전) 경주신문사 대표이사
   전) 대구일보 남부본부장

발행인·대표이사 김현관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6,996
오늘 방문자 수 : 2,164
총 방문자 수 : 22,968,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