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2-14 오후 01:49:3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5년 동안 공들여 온 원해연 유치 힘 .. 주낙영 시장 11일~3월 중순까지 읍면..
제239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8일 간 일.. 설 연휴 관광객시민들에게 큰 감동 선..
안동에서 한국의 문화를 느끼다!! “청년복지 행복도우미 모집해요”
의료급여 사례관리 사업 효율성 증대 .. 경주시, 하수슬러지 감량화 사업 추진..
표준지 공시지가 조사, 황리단길 51.2.. 경주시, 농림축산식품부 170억 원 규..
저소득 위기가구 보호 위한 긴급지원 .. 국가안전대진단 저수지 담당자 교육 ..
주낙영 경주시장, 플라스틱 프리 챌린.. 경주소방서, 정기조회 및 직장교육훈..
경주시시설관리공단, 노인일자리 기업.. 방향 안내하는 버스승강장 방향표시 ..
아직도 경주는 살만한 고장, 구정 맞.. 사적지 곳곳 노점상 판쳐, 지도‧..
올해는 새로운 변화와 도전으로 지역.. 건강보험 경주지사 ‘클린공단 만들기..
송화도서관, 단체 도서 대출서비스 운.. 경북도, 현장에서 청년일자리 현안 해..
대구-경북 실국장 1일 상호 교환근무 .. 경북 표준지 공시지가 결정 공시
대대적인 ‘안전대진단’ 추진 … 재.. 경북도의 새로운 도약 … 도민을 향한..
미세먼지 저감 위해 전기자동차 보급 .. 설연휴 기간 보문단지 관광객 20만여..
“노래하기 딱 좋은 나인데~” 외동농.. [인터뷰] 경주시청 도로과 김수식 과..
HOME > 신문사 소개

발행인 인사말

서라벌신문은 지역 풀뿌리의 민의를 대변하기 위해 1993년 창간되어 24년이란 세월 동안 지역에서 크고 작은 일들을 시민에게 전달하면서 시민과 함께 성장해 나가고 있습니다.

서라벌신문은 2017년 새롭게 도약하기 위해 새로운 경영진과 함께 임직원들이 한뜻으로 뭉쳐 지역의 대표 언론으로 확고하게 자리매김할 것입니다.

서라벌신문은 늘 독자와 시민을 생각하고 민의를 대표하는 지역언론으로 선두에 나아가 시민의 정서를 담고 이를 바탕으로 하여 시민과 함께 할 것을 거듭 약속드립니다.

저희 임직원 일동은 지나온 날을 되짚고 바로잡아 지역발전과 지역민들의 권익을 위해 더욱 더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새로운 출발을 다짐함에 있어 서라벌신문은 지역사회 기여와 참여를 통해 시민과 함께 뜻을 같이 하겠습니다.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의 변함없는 사랑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기대에 어긋나지 않는 경주의 대표 언론이 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습니다.

발행인·대표이사 프로필

◾ 생년월일 : 19621124
◾ 이 메 일 : press@srbsm.co.kr
◾ 용인대학교 졸업
◾ 영남대 사회과학대학원 수료
◾ 동국대 사회과학대학원 수료
◾ 경력
   현) 서라벌신문사 발행인·대표
   전) 경주신문사 대표이사
   전) 대구일보 남부본부장

발행인·대표이사 김현관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1,875
오늘 방문자 수 : 1,010
총 방문자 수 : 16,680,8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