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9-11 오전 11:21: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국립경주박물관, 어린이박물관 교육프.. 경주시립도서관, 하반기 독서·문화프..
제13회 신라학 국제학술대회 - ‘신라.. 국립경주박물관, ‘한가위 민속놀이 ..
김슬비의 ‘INNER(안에서)-위안의 감.. 경주문화재단, 지역 예술인들이 준비..
추석연휴 미술관 옆 콘서트 경주엑스.. 경북교육청, 교육공무직 장애인근로자..
계림고, 제11회 경상북도 고등학생 심.. “행복한 경주를 위한 작은 나눔의 실..
동국대 경주캠퍼스 정창열 교수, 대한.. 경주정보고, 제1회 3D프린팅 창의경진..
근화여고, 사제동행 인권동아리 ‘섬.. 사방초, 찾아오는 야생화를 만나다
불국사초, 제19회 불조심 어린이마당 .. 경주교육청, 하반기 유치원 알리미 정..
직업계고 실습실 안전매뉴얼 제작·보.. 경북문화관광공사, 가을 관광객 유치 ..
중국 시안시(西安市) 경제교류단 경주.. 한수원, 부품·장비 국산화 T/F 발족
신월성 2호기 발전 재개 13시간 만에 .. 제5회 블루원 통합 서클챔피언십, 디..
여성 과학인 육성 위한 2019 K-걸스데.. 한수원, ‘추석맞이 명절선물 특판전..
경북도, 올 벤처기업 육성자금 200% .. 배진석 도의원, 경주시립노인전문요양..
최병준 도의원, 추석 맞아 사회복지시..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 동정
이철우 경북도지사 추석인사 영덕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 기념식 ..
뉴스 > 문화관광

경주문화재단, 지역 예술인들이 준비한 추석맞이 특집공연

우리의 멋과 흥 선사 … 흥겨운 한가위 즐기세요!
교촌한옥마을, 월정교 일원에서 이틀간 펼쳐지는 명품 전통공연 시리즈
경주국악의 명맥 이어가는 스승과 제자, 선후배들의 뜻깊은 협연도 선보여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09월 11일
ⓒ 서라벌신문
경주시와 (재)경주문화재단은 추석명절을 맞아 경주를 찾는 귀향객들과 관광객들을 위해 오는 13일~14일까지, 양일간 교촌한옥마을과 월정교 특설무대에서 특집공연을 선보인다.<사진>
연휴기간에 상설국악공연 ‘경주국악여행’과 창작마당극 ‘신라오기’를 집중 편성하고, 특별히 원로 명인명창과 젊은 국악인이 함께하는 명품 국악 콜라보레이션 ‘형님먼저 아우먼저’를 기획하여 우리의 멋과 흥을 선사할 전망이다.
먼저 월정교에서는 ‘경주국악여행’이 13일(금) 저녁 7시, 14일(토) 오후 3시에 열리며, 지역 국악예술단 가람예술단, 신라선예술단, 신라천년예술단, 신라소리연희단이 참여하여 판소리, 부채춤, 사물놀이 등 악(樂)·가(歌)·무(舞)가 어우러진 명품 야외 국악공연을 선보인다.
교촌한옥마을에서는 창작마당극 ‘신라오기(新羅五伎)’가 13일(금), 14일(토) 오후 3시에 열리며, 전통연희극단 두두리, 너울무용단 등 지역의 예술인들이 출연한다. ‘신라오기’는 최치원 선생의 향악잡영(鄕樂雜詠)에 나오는 신라시대 다섯 가지 놀이를 해학으로 풀어낸 마당극으로서 평소 인기가 높다.
올해 특별 기획한 추석특집 명품 공연 ‘형님먼저 아우먼저’는 14일(토) 저녁 7시, 월정교 특설무대에서 열리며, 경주의 젊은 국악예술인으로 구성된 실내악단과 원로 명인명창의 합동무대, 클래식과 함께하는 크로스오버 공연 등, 장르와 시대를 아우르는 콜라보레이션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공연을 위해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28호 가곡 보유자 박덕화 명창,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34호 판소리 흥보가 보유자 정순임 명창,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19호 가야금병창 보유자 후보이자 대통령상 수상자 주영희 선생, 무형문화재 제45호 대금산조 이수자 이성애 선생을 비롯하여, 전통예술원 두두리, 가람예술단, 현무용단, 국악그룹 길, 신라소리연희단, 그리고 테너 김승희와 성악앙상블 라스페란자 등 50여명의 지역 예술인들이 총출동 한다.
또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온누리 상품권(1만원권)을 관객 40명에게 제공하며, 명절 분위기 물씬 나는 정겨움을 느끼게 할 계획이다.
(재)경주문화재단 오기현 대표이사는 “민족 최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지역 예술인과 함께 준비한 명품 콘텐츠로써 경주를 방문한 귀향객과 관광객들에게 풍성한 한가위 분위기를 선사하고, 교촌한옥마을과 월정교가 문화와 예술이 넘치고 더욱 사랑받는 명소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09월 11일
- Copyrights ⓒ서라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순옥 시의원 경주 여성의 역량 강화를 위한 조례발의
내년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현재 5명 출사표 물밑 활동
“대한민국이 거덜 날 것 같습니다. 경주시민들이 뭉쳐 이 나라를 구합시다”
경주 읍성복원 뒤바뀐 추진에 시가지는 산만하고 효과는 반감
독립운동의 성지 경북도,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 가져
애틋하고 지혜로운 ‘밀땅’
또 불법 폐기물…빈 공장과 야산에 각종 폐기물 수천톤 불법투기
천북 화물자동차 공영주차장 규모 너무 작아 실효성에 의문
해월 최시형家에 전래된 매월당集
경주시 무허가 축사 적법화 완료율 ‘46.3%’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681]▲ 골고리 / 고리고리 ▲ 말이 빠..  
[403] 동산 원 園 우거질 망 莽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40 I’d li..  
해월 최시형家에 전래된 매월당集  
[680]▲ 궁시렁거리다 / 군정거리다 / ..  
[402]과녁 적 的 지낼 력 歷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39 What is..  
경주문화탐방[41] 월성 발굴조사 Ⅰ  
[679] ▲ 구케 / 구퀘 / 국개흘 / 국해 ..  
[401] 도랑 거 渠 연 하 荷  
교육청소년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올해 교육공무직 장애인근로자(희망일자리실무원) 70명..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5,814
오늘 방문자 수 : 7,015
총 방문자 수 : 20,717,1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