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4-22 오후 02:04: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1004 섬 신안, 형형색색 유럽풍 튤.. 국립공원 주니어레인저 “우리가 경주..
“아이가 보내는 신호와 부모역할” ‘요리조리 살펴보는 성덕대왕신종의 ..
청정박물관 키덜트뮤지엄에서 즐기는 .. (사)신라문화원 개원 26주년 기념식 ..
“경주솔거미술관 카페테리아의 예쁜 .. 2019 형산강 연등문화축제 개최
한국문인협회, 목월백일장 성황리에 .. 대한민국의 선두주자 경주대학교에서 ..
동국대 경주캠퍼스, ‘2019학년도 1학.. 문화에너지로 경주를 채우다 ‘한수원..
경북문화관광공사, ‘내고장 바로알기.. 한국문화재돌봄사업단 전국23개 문화..
부산시의회 도시안전위원회 월성본부 .. 경북도의회, 2019년 청소년의회교실 ..
경북도, 추경예산 8185억원 편성, 지.. 경북도, 자원개발 공모사업 선정으로 ..
청와대는 답하라! 포항 시민의 염원에.. 쥐노래미 치어 6만 마리 무상방류
주낙영 경주시장, 농림부 공모사업 추.. 성숙된 모습 보여줄 문경 찻사발 축제..
불법배관 설치해 수돗물 빼돌린 축산.. 노인 건강을 위해 경로당 공기청정기 ..
2019~2023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 발.. 한수원, 원전해체기술연구소 업무협약
경주시의회 뿔났다. 중수로 원해연 가.. 보행자 인도에 악취모니터링 전광판 ..
경주소방서, 화재시 ‘피난 우선’ 집.. 2019년도 개별공시지가(안) 열람 및 ..
뉴스 > 교육청소년

전진석 경상북도 부교육감 18일 취임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01월 24일
ⓒ 서라벌신문
경상북도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 18일 경상북도 부교육감으로 전진석(49.사진) 경기도교육청 기획조정실장이 취임했다고 밝혔다.
신임 전진석 부교육감은 충북 보은 출신으로 청주 세광고와 고려대 교육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행정학 석사, 미국 인디애나주립 대학교에서 행정학 석사, 성균관대학교 국정전문대학원 정책학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제37회 행정고시에 합격해 1995년 공직에 첫 발을 내디딘 후 교육과학기술부 대구경북과학기술원 건설추진단 기획과장,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 정책기획관, 교육부 대학장학과장, 제주대학교 사무국장, 경기도교육청 기획조정실장 등을 역임했고, 2002년에는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평소 원만하고 합리적인 성격으로 선배와 후배 및 동료들로부터 신망이 두터우며, 특히 교육 정책 및 기획 분야에 탁월한 업무을 인정받아 이번에 경상북도 부교육감으로 부임하게 됐다.
한편 전우홍 부교육감은 교육부 학생지원국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01월 24일
- Copyrights ⓒ서라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방폐장 유치 13년, 한수원 직원사택은 아직도?
경주 고위공직자 재산공개, 시의원 평균 재산 6억6700만원
불법 노점상 단체에 독점영업 허가 벚꽃행사 특혜 의혹 난무
경주경찰서 이전 문제, 시의회 부지 교환 승인 난항 예고
천년고도 경주의 소멸위기 현실진단 대토론회 열려
명활성에서 진평왕릉까지 벚꽃길 걸어요
서라벌의 매월당 다향(茶香)을 따라
노점상 불법행위 방관하다 이제는 독점적 허가까지 내줘 특혜의혹(?)
경주시차량등록사업소 천북 신당리 신청사로 이전
“보문단지 유원지 내 건축물 건폐율 상향조정하라” 반발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661]▲ 가무치 / 가뭇치 / 가모치 / 감..  
[383] 수풀 림 林 언덕 고 皐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20 어디 출..  
경주문화재탐방[31]  
서라벌의 매월당 다향(茶香)을 따라  
[660] ▲ 갈 데가 한군데밖에 없다 ▲ ..  
[382] 가까울 근 近 부끄러워할 치 恥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19 우리 영..  
[659]▲ 누지르다 / 누지리다 / 누질다 ..  
[381]위태할 태 殆 욕볼 욕 辱  
교육청소년
경주시사립어린이집연합회(회장 엄필란)는 지난 15일 오전 10시30분 경주시청 알천홀..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3,651
오늘 방문자 수 : 6,243
총 방문자 수 : 17,639,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