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5-21 오전 11:11: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단위농협 유기질비료 공급 수수료 .. 코로나19 피해 무급휴직 근로자 등 2..
제21대 총선 낙선자 공약도 시정에 적.. 탈핵경주시민공동행동 등 월성원전 맥..
황남동일원 교통체증 해소 위한 도로 .. 경주시의회 2020년 행정사무감사 대비
한수원 노동조합 연대… 경주 해양레저시설 재개장 할인행사 ..
경주시, 북경주 체육문화센터 임시 개.. 경주시 코로나 안정세 지속, 한 달 이..
경주시 경주천지 꽃으로 단장한 아름.. “생계에 성별없다” 임금차별타파의..
경주소방서, 구급대원 역량 강화 위한.. 경주시, 아동친화도시 우수지자체 벤..
공원 및 녹지대 등 잔디 깎기로 깨끗.. 경주시, ‘청년정책위원회’ 출범
경주시, 2020년도 해적생물 구제사업 .. 경주시, 양북·양남 청정해역에 어린 ..
경주농협 최준식 조합장 ‘우수조합.. 경주시, 20MW급 수익형 태양광 발전사..
시립도서관, 황성공원 내 ‘숲 속 책 .. 경북농촌관광자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
경주 벼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신청 접.. 경주상의,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경북도,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 확충 신혼부부 전세자금 이자는 경북도가 ..
경북도, 2012년도 하수도사업 국비예.. 경북도, 품앗이 운동으로 농촌 일손부..
농업분야도 벤처시대, 경북1호 농식품.. 이철우 도지사, 광주 5·18 기념식 및..
뉴스 > 자치행정

한수원 노동조합 연대…

월성원전 맥스터 증설 경주시민들 지지 호소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20년 05월 21일
시민사회단체들의 월성원전 맥스터 증설 반대 움직임이 본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한국수력원자력 노동조합연대 (이하 한수원노조 연대, 의장 노희철) 연대가 월성원전 맥스터 증설 지지를 호소하고 나서 시민들의 결단여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수원노조 연대는 19일 오전 11시 경주시청 현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포화상태에 놓인 사용후핵연료 임시저장시설인 월성원전 맥스터 증설이 시급하다며 경주시민들의 지지를 호소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한수원, 두산중공업, 한국전력기술,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원자력 연료, 코센, LHE 노동조합 대표가 참석 했다.
이들은 회견문을 통해 “지난 1992년부터 29년 동안 운영해 오던 월성원전 기존의 사용후 핵연료 임시저장시설(이하 맥스터)은 현재 97.6% 포화상태로, 내년 11월이면 100% 포화상태에 이른다”고 설명 했다..
즉 맥스터를 적기에 증설하지 않으면 내년 11월부터 월성 2∼4호기는 사용후 핵연료 임시보관시설이 없어 무기한 발전이 멈춰 서게 된다는 것이다.
원전 3개 호기가 발전을 정지하는 것은 국가경제에도 심각한 영향을 미치겠지만, 2018년도 경주지역 기여도 700억원(지방세 427억원, 사업자 지원사업비 151억원, 그리고 경주지역 계약 117억원)이 사라져 가뜩이나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지역경제를 더욱 힘들게 할 것이라는 것이다.
심지어 맥스터 추가 증설을 사용후 핵연료 영구처분시설이 될 것이라는 것과 국내 타원전의 사용후 핵연료를 월성으로 가져올 거라는 말은 전부 거짓 정보다고 강조했다.
맥스터 추가 증설에는 최소한 19개월이 소요되는데, 공론화과정은 더디고 여기에 지역 환경단체는 맥스터 증설여부를 아예 주민투표를 거쳐서 결정하자고 주장하고 있다.
즉 맥스터 증설이 사용후 핵연료 영구처분시설로 결코 전환될 수 없다. 그것은 법적으로 불가능하며 중저준위방폐물 처분시설 유치지역 지원특별법 8조(사용후핵연료 관련 시설의 건설제한)에 따라 관련시설인 영구처분 시설은 경주지역에 건설할 수 없다.
월성 1∼4호기는 국내 유일의 중수로이고 타원전은 경수로이기 때문에 저장 방식이 다르기 때문에 결코 월성으로 가져 올 수 없다.
경주시민께서는 더 이상 잘못된 허위 사실에 혼돈하지 말고 적기에 맥스터 증설이 이루어져 월성원전이 안전하고 정상적으로 운전될 수 있도록 원자력노동조합연대 1만3000여명의 조합원이 지지를 호소한다고 강조했다.
원자력노동조합연대 1만 3천여 조합원들이 경주시민여러분께 이번 공론화에서 압도적인 지지를 당부했다.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20년 05월 21일
- Copyrights ⓒ서라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재)경주문화재단 오기현 대표이사 제32회 한국PD대상 특별상 수상
‘4분음표’ 문체부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 공모 선정
경주문화재탐방[65] 용강동고분 발굴조사와 복원 정비
경주여고 34회 동기회, 7년째 신입생들에게 선물
Dialog 68 It was a hassle.
경주교육지원청, 학원·교습소 3차 감염예방물품 지원
코로나19, 2m 거리두기 완화 등 불안감 없지 않아
[433] 옛 고 故 옛 구 舊
생활방역으로 전환, 코로나 방심은 금물
적십자 월성동 첨성대봉사단, 통일전삼거리 새단장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714] ▲ 꺼시럼 / 끄시럼 / 끄시름 ▲..  
[435] 다를 이 異 양식 량 糧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70 It’s B..  
경주문화재탐방[66] 오릉북편 교량지 발..  
현대 사진과 경주 문화[124] 드론에 고..  
[713] ▲ 머슴날 / 일꾼날 ▲ 아지배미 ..  
[434] 늙을 로 老 적을 소 少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69 Can I g..  
경주문화재탐방[65] 신당리 고분 발굴조..  
서라벌의 매월당 다향(茶香)을 따라  
교육청소년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6..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9,695
오늘 방문자 수 : 22,895
총 방문자 수 : 25,398,7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