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5-21 오전 11:11: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단위농협 유기질비료 공급 수수료 .. 코로나19 피해 무급휴직 근로자 등 2..
제21대 총선 낙선자 공약도 시정에 적.. 탈핵경주시민공동행동 등 월성원전 맥..
황남동일원 교통체증 해소 위한 도로 .. 경주시의회 2020년 행정사무감사 대비
한수원 노동조합 연대… 경주 해양레저시설 재개장 할인행사 ..
경주시, 북경주 체육문화센터 임시 개.. 경주시 코로나 안정세 지속, 한 달 이..
경주시 경주천지 꽃으로 단장한 아름.. “생계에 성별없다” 임금차별타파의..
경주소방서, 구급대원 역량 강화 위한.. 경주시, 아동친화도시 우수지자체 벤..
공원 및 녹지대 등 잔디 깎기로 깨끗.. 경주시, ‘청년정책위원회’ 출범
경주시, 2020년도 해적생물 구제사업 .. 경주시, 양북·양남 청정해역에 어린 ..
경주농협 최준식 조합장 ‘우수조합.. 경주시, 20MW급 수익형 태양광 발전사..
시립도서관, 황성공원 내 ‘숲 속 책 .. 경북농촌관광자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
경주 벼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신청 접.. 경주상의,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경북도,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 확충 신혼부부 전세자금 이자는 경북도가 ..
경북도, 2012년도 하수도사업 국비예.. 경북도, 품앗이 운동으로 농촌 일손부..
농업분야도 벤처시대, 경북1호 농식품.. 이철우 도지사, 광주 5·18 기념식 및..
뉴스 > 시론

농심(農心) ! 그 거룩한 덕목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10월 17일
↑↑ 최 병 섭
수필가
ⓒ 서라벌신문
하늘은 높고 바람은 선선하며 오곡백과(五穀百果) 풍성하다. 우리네 마음 또한 절로 넉넉하여, 산과 들에 핀 청초한 가을꽃과 바람에 흔들리는 억새와 함께 신라의 역사를 넘나들며 그림이 되고, 노래가 되고, 시가 되고, 춤이 되어 발길 닫는 곳마다 축제로 들뜬 계절이다.
올 여름, 그 극심한 무더위를 견디어 오면서 심신이 많이 시달렸는지, 이 좋은 계절에 몸살이 심하다. 이달 초부터 조짐이 좋지 않더니 한 주 내내 꼼짝도 못하고 방에만 박혀 엄살을 피우고 있다. 사실은 신라문화제 행사에 부지런히 발품 팔고 다니며 좋은 시간을 보낼 요량으로 이른 아침마다 농장에 나가 미리 일 좀 하였더니, 환절기에 적절히 대응하지 못한 어리석음의 대가를 톡톡히 치르고 있다.
방구석에 드러누워 이 시간 고향 들녘을 떠올리며 어릴 적 이런저런 추념(追念)에 잠겨본다. 지금 장․노년층의 사람들은 어릴 적부터 농사일이 얼마나 힘든 것인가는 몸소 체험하고 자랐다. 나의 경우도 어릴 때 기억이 생생하다.
극심한 가뭄에 동네 집집마다 온 식구가 나서서 새벽부터 늦은 밤까지 바가지와 양푼이로 강바닥이나 웅덩이에서 물을 퍼 올려 논에 물을 대던 처절한 몸부림을 보았다. 태풍에 넘어진 벼를 베어 묶어놓은 나락 단을 햇볕에 말리고 바람에 거풍(擧風) 시키기 위해 몇 차례나 뒤집고, 그러다 빗방울 떨어지면 밤을 새워 쌓아 덮었다가는 다시 널기를 반복하는 그 힘든 일을 하면서 곡식 한 톨이 얼마나 소중한 것인가를 알았던 것이다.
어른들이 하시는 일을 잠깐 씩 도운 정도이지만, 농사일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님을 뼈저리게 느꼈다. 어린 마음이었지만 그래도 그러한 경험 속에서 세상의 이치와 물리를 자연스럽게 터득하였던 것이다.
과거 농부들의 그 고된 노동의 대가를 지금의 손익 계산법으로는 도저히 수지가 맞아들지 않지만, 우리 할아버지 아버지들은 그 일을 해서 부모를 봉양하고 자식을 교육시켰고, 여력이 있으면 인간의 기본 도리를 먼저 생각하면서 그것이 삶의 전부로 생각하며 살아왔다. 그러나 이제 농사는 나라 전체의 경제 구조로 볼 때는 관심 밖으로 밀려난 형편이다.
유럽에서 18세기 후반에 시작된 산업혁명이 19세기 후반에 동아시아 쪽으로 이동하였으나, 우리나라는 20세기 중·후반에야 겨우 2차 산업에 눈을 뜨게 되었다. 다행히 과거 그 혹독한 보릿고개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동해안 포항 바닷가 모래밭에 국가 기간산업의 상징 포항종합제철소의 뜨거운 쇳물을 기반으로 3차 산업사회에서는 선진국 반열에 올랐으나, 이제 4차 산업사회의 치열한 국제 경쟁이라는 새로운 운명이 우리의 눈앞에 닥쳐있다.
그런 면에서 농업과 농민에 대한 관심과 기대는 상대적으로 급감되어 있지만 예로부터 ‘농사가 하늘 아래 가장 근본(農者天下之大本)’이라 한 말은, 쟁기로 이랑 만들어 씨 뿌린 때나, 트랙터로 파종하여 수확하던 때나 드론(Drone)으로 씨 뿌리는 지금도 농사는 먹고 사는 문제를 해결하는 인간생활의 가장 근간이 되는 산업임에 틀림없다.
사실 ‘농사’의 의미를 확장하면 인간생활에 필요한 모든 ‘생산’ 행위를 함의(含意)하고 있기에 기업경영이든 국가경영이든 농심(農心)이 천심(天心)이라는 덕목이 우리 삶의 기본 정신이기를 바란다.
2019년 이 가을 !
온 나라 백성들이 사분오열 찢어져 극심한 갈등의 소용돌이 속에 빠져있다. 슬기로운 지도자라면, 몸과 마음을 가다듬어 천지신명(天地神明)께 겸허하게 무릎 꿇고 국태민안(國泰民安)의 답을 구할 일이다.

※사외(社外) 기고는 서라벌신문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10월 17일
- Copyrights ⓒ서라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재)경주문화재단 오기현 대표이사 제32회 한국PD대상 특별상 수상
‘4분음표’ 문체부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 공모 선정
경주문화재탐방[65] 용강동고분 발굴조사와 복원 정비
경주여고 34회 동기회, 7년째 신입생들에게 선물
Dialog 68 It was a hassle.
경주교육지원청, 학원·교습소 3차 감염예방물품 지원
코로나19, 2m 거리두기 완화 등 불안감 없지 않아
생활방역으로 전환, 코로나 방심은 금물
[433] 옛 고 故 옛 구 舊
적십자 월성동 첨성대봉사단, 통일전삼거리 새단장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714] ▲ 꺼시럼 / 끄시럼 / 끄시름 ▲..  
[435] 다를 이 異 양식 량 糧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70 It’s B..  
경주문화재탐방[66] 오릉북편 교량지 발..  
현대 사진과 경주 문화[124] 드론에 고..  
[713] ▲ 머슴날 / 일꾼날 ▲ 아지배미 ..  
[434] 늙을 로 老 적을 소 少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69 Can I g..  
경주문화재탐방[65] 신당리 고분 발굴조..  
서라벌의 매월당 다향(茶香)을 따라  
교육청소년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6..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9,695
오늘 방문자 수 : 19,945
총 방문자 수 : 25,395,8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