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8-08 오전 10:34: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근화여고, 인권동아리 “의심에서 안.. 2019 SILLA K-POP 커버댄스 참가자 모..
‘2019 관광콘텐츠 페스타’ 참가업체.. 경주엑스포-서초구 교류협력 손잡아
경주 읍성(邑城) 5구간 학술발굴조사 ..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고환경 조사..
경주세계문화엑스포, 한국문화체험에 .. 선덕여고, 2019 몽골에서의 글로벌 비..
2019학년도 여름 경주특수교육지원센.. 경북교육청,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
용황초, 엄마품처럼 따뜻한 돌봄교실 과학과 영어가 함께한 양남 English C..
동국대 경주캠퍼스 의과대학, 청송에.. 경북교육청, 말로하는 안전보다 실천..
도 교육청, 종합감사 사전 준비 자료 .. 동부사적지 고분군 예초작업 실시하고..
경북문화관광공사, 싱가포르 개별관광.. 경주 여긴 안가봤지? 동해안 포토스탬..
한수원, IAEA 공동으로 동유럽 원전관.. 월성본부,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한 ..
원자력환경공단 신입직원 장애인종합.. 한국수력원자력, ‘안전점검의 날 행..
도민들의 아이디어가 경북을 이끌고 .. 경북도 폭염 장기화에 따른 선제적 대..
추석 명절 중소기업 특별자금 1500억 .. 서울청년들 새로운 자신 찾아 경북에..
경북도의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성명.. 경북도, 일본 수출규제 및 백색국가 ..
해외여행 취소 인증하면 사적지 무료.. 건강한 한우송아지 생산을 위한 ‘초..
뉴스 > 사설

기강해이 한수원 ‘안전’ 말할 자격 있나?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05월 30일
전남 영광 한빛원전 1호기에서 최악의 안전관리 사고가 난 것으로 밝혀져 현 정부의 탈원전 정책 이후 원전 사업자인 한수원의 안전불감증과 기강해이가 여전히 심각한 수준인 것으로 드러났다.
원자력안전위원회에 따르면 한빛원전 1호기가 정기점검을 마치고 재가동 하루 만인 지난 10일 오전 10시 30분경 제어봉 제어능력 측정시험 중 원자로 열출력이 제한치인 5%를 초과해 18%까지 치솟는 이상이 발생했으나 이를 12시간 가까이 방치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열출력이 제한치를 넘어서면 즉시 수동으로 정지시켜야 하지만 계속 가동됐다는 것.
자칫 열출력이 제한치를 넘어서면 ‘원자로 폭주’로 이어져 대형사고로 확대될 수 있는 아찔한 상황이 아닐 수 없다. 원전의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는 말이다.
곧바로 원안위는 한빛 1호기 사용을 정지시키고 특별사법경찰관을 투입해 특별조사를 진행하겠다고 했다. 1978년 상업운전을 시작한 이래 국내 원전현장에 특사경이 투입되는 건 최초다.
더군다나 측정시험 당시 원자로 조종 면허가 없는 직원이 제어봉을 조작한 사실까지 드러났다. 제어봉 조작은 면허 소지자가 직접 하거나 면허 소지자의 지도·감독에 따라야 하는데 이를 위반한 것이다. 올 들어 이번 사고 외에도 가동 중인 원전이 불시에 멈춰서는 사고가 두 번 있었다.
한수원의 안전불감증이 도를 넘어섰다. 그럼에도 한수원은 가동 중인 원전에서 발생한 사고가 아니라 원전 안전에는 아무 문제가 없다는 자세로 일관하고 있다. 이처럼 미숙한 사고대처와 안일한 대응으로 한수원을 바라보는 국민의 불안감과 불신이 날로 커지고 있다.
이번 사고와 관련해 한수원에 대한 불신 여론이 확산되자 그제서야 지난 27일 본사에서 CEO 등 경영진 및 원전본부장, 처(실)장, 팀장, 현장경험이 풍부한 퇴직 예정자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 토론회를 개최했다. 환골탈태를 위한 자기반성과 성찰의 기회를 만들겠다는 취지라고 밝혔다.
토론회에서 참석자들은 “깊게 반성하고 절박한 심정으로 지역주민과 국민의 눈높이에 맞춰 본사와 현장의 조직 체계와 R&R(역할과 책임), 업무처리 시스템과 절차서 등을 개선하고 조직 내에 잠재해 있는 업무기피와 무사안일, 적당주의를 타파하자”고 강조했다.
이어 한수원은 사내 전문가로 구성된 ‘안전운영 현장점검단’을 국내 5개 원전본부에 파견해 원전 운영 실태와 문제점에 대해 전면적으로 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나온 진단과 토론 결과를 바탕으로 근본적이고 종합적인 개선방안을 수립할 예정이며, 대책이 마련 되는대로 지역주민에게 설명하고 의견을 반영하겠다는 방침이다.
하지만 지금까지 한수원의 언행으로 볼 때 원전 당국의 안전 불감증은 개선된 게 없다는 점에서 이번 대책을 전적으로 신뢰할 수 없다는 것이 더욱 문제다.
작은 사고라도 자칫 끔찍한 대재앙으로 이어질 수 있는 것이 원전 사고다. 철저한 안전관리는 탈원전이든 친원전이든 정책 방향과 무관하다. 늘 경각심을 갖고 안전에 최선을 기해야만 한다는 것이다. 차제에 정부는 사고가 난 한빛 원전 1호기 뿐만 아니라 국내 원전 전체에 대한 안전성을 담보하기 위해 철저히 조사해야 할 것이다. 또한 재발 방지책 마련에 총력을 기울여 원전에 대한 불신과 불안감을 해소하는 기회로 삼아야 할 것이다.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05월 30일
- Copyrights ⓒ서라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특별회계 조항 삭제된 신라왕경특별법 문광위 통과 두고 논란 가열
시의원의 추태, 술 취해 돈 봉투 분실 신고 경찰 출동
제발 경주시민들 걱정 좀 덜어줘요
한여름 밤, 황룡사지 별빛 아래에서…
민간감시기구 이런저런 말썽, 방폐물 반입은 언제나?
이대로면 월성 2~4호기도 세워야 할 판, 전면에 나서야 할 한수원 태양광에 올인
서라벌의 매월당 다향(茶香)을 따라
한수원, 새만금 세계 최대 수상태양광 본격 추진
무더위 속 떠나는 이색 문화 바캉스 ‘8월에 눈 내리는 경주예술의전당 2019’
2019년 경주시 독후감 공모…8월말까지 응모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677] ▲ 구당 수박 / 구당 외  
[399] 근심할 척 慼 사례할 사 ..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36 It is v..  
서라벌의 매월당 다향(茶香)을 따라  
[676]▲ 깬목 / 깻목 / 깨묵 / 깬묵 / ..  
[398] 묶을 루 累 보낼 견 遣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35 May I u..  
경주문화재탐방[39] 감은사지 발굴조사 ..  
[675] ▲ 깎듯이 / 깍드시 / 깍뜨시 ▲ ..  
[397]기뻐할 흔 欣 아뢸 주 奏  
교육청소년
지난달 21일 근화여자고등학교 사제동행 인권동아리 학생들과 담당 교사 총 26명은 경..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7,854
오늘 방문자 수 : 9,042
총 방문자 수 : 20,223,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