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웃는얼굴, 웃는경주] 여행은 살아보는 거야!
짧게는 일주일 길게는 3개월 외국에서 현지 생활을 해본다면 어떨까? 최근 ‘살아보는’ 여행이 뜨고 있다. 싱가포르인 칭핑한(Qing Ping Han, 26) 씨도 한국에 ‘살아보고’ 있다. 그녀는 한 달 전 전라북도 장수군의 유기농채소 농장에 머물며
조병준 기자   2017-05-23
[웃는얼굴, 웃는경주] 이런 공직자 많으면 시민들 참 좋을 텐데
“정말 이런 공직자가 있었나 싶습니다.” 공보담당관실 소통팀(팀장 6급 최정옥.사진)이 현장중심으로 민원을 해결해 화제가 되고 있다. 천북면 물천리 김중배 이장은 시청 소통팀에 대한 칭송에 입에 침이 마를 정도다. 김 이장의 사연은 이러하다. ‘지난해
손석진 기자   2017-02-07
[웃는얼굴, 웃는경주] “세상에서 제일 예쁜 우리 할머니에게”
“배움은 행복이다” 요즘 아이들이 이 말에 공감할지 모르겠지만, 배움에서 진실로 기쁨을 얻는 이들이 있다. 평생 문맹이라는 열등감을 품고 살았던 할머니들이 늦었지만 용기를 내 한글을 배우고 있다. 경주행복학교 이야기다.경주행복학교는 매년 10월 한글날
조병준 기자   2016-10-12
[웃는얼굴, 웃는경주] “함께 공부할 수 있어서 행복합니다!”
지난 1일 국립방송통신대학교(총장 직무대리 이동국)가 ‘2015 방송대기네스상’을 발표했다. 이날 성적최우수부부 부문에서는 경주 황성동에 사는 박기홍, 권귀순 부부가 차지했다. 아내 권귀순씨(가정학과 3학년)는 지난해 4.1점(만점 4.3점)을 받았고
조병준 기자   2016-02-23
[웃는얼굴, 웃는경주] 우리는 참 행복한 사람!
굶주린 제3세계 아이들의 사진, 페트병과 노끈으로 만든 신발, 진흙쿠키, 그리고 그 옆에 서서 아이들을 도와 달라며 외치는 사람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그들을 지나쳐 가야 할 때면 혹시 그와 눈길이 마주칠까, 나에게 말을 걸지 않을까, 서둘러 자
조병준 기자   2016-01-26
[웃는얼굴, 웃는경주] 블로그 운영하며 경주 문화재 보호에 앞장
서천둔치에서 나타난 너구리, 송화산에 서식하는 오색딱따구리, 흥무공원에 나타난 새끼 꾀꼬리 등 경주에 서식하는 다양한 야생동물 사진을 찍어 본지에 제보해 독자들의 눈을 즐겁게 했던 이가 있다.충효동에 사는 한정환씨(64)는 지난해 5월부터 14회에 걸
조병준 기자   2016-01-19
[웃는얼굴, 웃는경주] 가는 곳곳마다 과거와 대화하는 재미
20여년째 역사, 고고학, 미술사 등 인문학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찾고 있는 경주박물관대학이 지난 19일 국립경주박물관 대강당에서 ‘경주박물관대학 기초반, 연구반 수료식’을 개최했다.이날 기초반 1년 과정과 연구반 2년 과정을 들은 100여명이 수료했는
조병준 기자   2015-12-23
[웃는얼굴, 웃는경주] “집에서나 밖에서나 봉사하는 마음으로”
한 해 동안 경주를 밝은 빛으로 채워온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2015 경주시자원봉사자대회’가 지난 9일 더케이호텔경주에서 열렸다. 이날 대회에서 최우수 봉사자로 선정돼 행정자치부장관 표창을 받은 청소년수련관 천마봉사단 소속이자 경주시자원봉사센
조병준 기자   2015-12-15
[웃는얼굴, 웃는경주] “아는 것이 힘! 이제는 자신있어요!”
경주행복학교(교장 서영자)는 지난 9일 성동동 월드웨딩뷔페에서 ‘한글날기념 제9회 문해한마당 백일장’을 학생과 가족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이날 백일장에서 그동안 학생들이 쓴 작품 중 우수한 글을 선정해 상과 상품을 수여했다. 초급반
조병준 기자   2015-10-13
[웃는얼굴, 웃는경주] “‘예뻐요. 수고하세요. 고맙습니다’는 말 들으면 힘나요”
‘실크로드 경주 2015’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엑스포의 꽃 ‘문화도우미’가 눈길을 끌고 있다. 김연아 아이스쇼 의상을 제작한 유명 디자이너가 제작한 심플하고 세련된 유니폼을 입은 문화도우미들은 행사장 곳곳에서 부드러운 미소와 공손한 인사로 관람객들에
조병준 기자   2015-09-08
[웃는얼굴, 웃는경주] 운전면허증도 따고, 휴대폰 문자도 척척
제3회 경주행복학교 졸업식장에서 고등학교 과정에 다니는 이기순씨와 자신의 생일날 초등학교 졸업식을 맞은 정수할머니를 만나 행복 이야기를 들어봤다.이기순씨(여.67.경남 울주군)는 젊은 시절 글을 배우지 못했다. 남편이 월남전에 참전해 부상당했지만 보상
조병준 기자   2015-05-26
[웃는얼굴, 웃는경주] “많은 사람들이 함께 했으면”
경주에 살면서 수십 년째 봉사활동을 해온 곽명혜 주부자원봉사단장이 대통령에게 상을 받아 화제다. 곽명혜 단장은 지난 22일 경주 코모도호텔에서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의장 박근혜 대통령) 의장표창을 받았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이하 민평통)는 대한민국 대
조병준 기자   2014-12-23
[웃는얼굴, 웃는경주] “봉사는 실천” 도지사상 받은 이영자씨
날이 추워지는 12월이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기업과 단체 등에서는 성금을 모으고, 김장김치를 만들고, 연탄배달에 나선다. 봉사란 뭘까? 사람들은 왜 봉사를 할까? 왜 자신의 시간과 돈을 남을 위해 쓰면서 오히려 도움을 받는다고 할까?이런 의문을
조병준 기자   2014-12-09
[웃는얼굴, 웃는경주] “한 획 한 획 집중해 쓰다보면 시간이 잘 갑니다”
경주시평생학습문화센터(소장 조중호)는 11월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서라벌문화회관 전시실에서 ‘2014년도 기술·취미교육 수강생 작품전시회’를 열었다. 이번 작품전시회에는 수강생들이 직접 만든 요리, 홈패션, 수채화, 포크아트, 천연비누 및 화장품
조병준 기자   2014-12-03
[웃는얼굴, 웃는경주] 친정집 같은 정 나누는 다봉마을
경주농업·축산업·어업인들의 축제의 장인 제3회 경주농축수산물대축제가 지난 21일 경주실내체육관 일원에서 열렸다. 이날 축제장에서 한 부스를 차지하고 수제조청과 수제고추장, 꽃차를 전시·판매하고 있는 다봉마을 김인영(66) 운영위원장을 만나 다봉마을 소
조병준 기자   2014-11-26
[웃는얼굴, 웃는경주] “봉사는 나이가 든 사람들이 나서서 해야”
지난 12일 자원봉사자들의 그동안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한 ‘2014 경상북도자원봉사대회’가 더케이호텔경주에서 열렸다. 이날 대회에는 경주, 영천, 영덕, 칠곡, 상주 등 경상북도 각 지역에서 수상자와 수상자 가족, 자원봉사자 등 700여명이 참석했다.
조병준 기자   2014-11-18
[웃는얼굴, 웃는경주] 김미랑선수 휠체어탁구 복식 부문 우승
제1회 경주시장애인어울림체육대회가 지난 1일 경주시장애인체육관 및 종목별 대회장에서 개최됐다. 이번 대회는 경주시에서 처음으로 장애가 있는 사람과 없는 사람이 함께 탁구, 배드민턴, 당구, 볼링 등 다양한 종목에 출전해 실력을 겨루고 어울리기 위해 마
조병준 기자   2014-11-04
[웃는얼굴, 웃는경주] 수지침 무료봉사로 이웃에 큰 도움
취미로 익힌 수지침으로 공직에서 퇴직한 뒤 무료봉사활동을 해온지 10년 되는 사람이 있어 메마른 사회에 큰 희망을 주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경주시청 공무원으로 재직하다 지난 1988년에 중앙동장직에서 정년퇴직한 최복락(77.사진)씨다.최 전 동장은
조병준 기자   2014-09-02
[웃는얼굴, 웃는경주] “기보배 언니처럼 금메달을 따고 싶어요”
서라벌여중 양궁부 이윤아 선수(3년.사진)가 5월24일부터 27일까지 4일간 인천에서 개최된 제43회 전국소년체육대회의 양궁종목에 출전해 금메달 2개를 따며 중등부 최우수선수로 뽑혀 대한민국 양궁의 미래를 책임질 기대주로 부상했다.서라벌여자중학교(교장
조병준 기자   2014-06-03
[웃는얼굴, 웃는경주] “경주는 자연경관이 아름다운 도시”
신라천년의 고도이자 역사관광도시인 경주에서는 지난 5일 '제23회 경주벚꽃마라톤대회’가 개최됐다. 경주시와 일본 요미우리신문 서부본사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경주시체육회가 주관한 이날 대회에서는 경주세계문화엑스포광장 앞 도로에서 국내 마라토너 1만2751
조병준 기자   2014-04-09
 1 | 2 
발행인인사말신문사소개편집규약기사제보/독자투고광고안내/구독신청기타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전화 : 054-777-6556~7  |  팩스 : 054-777-6558  |  mail : press@srbsm.co.kr
등록번호 : 505-81-42580  |  발행인 : 김현관  |  편집인 : 김현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병준
Copyright © 2017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서라벌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