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4-22 오후 02:04: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1004 섬 신안, 형형색색 유럽풍 튤.. 국립공원 주니어레인저 “우리가 경주..
“아이가 보내는 신호와 부모역할” ‘요리조리 살펴보는 성덕대왕신종의 ..
청정박물관 키덜트뮤지엄에서 즐기는 .. (사)신라문화원 개원 26주년 기념식 ..
“경주솔거미술관 카페테리아의 예쁜 .. 2019 형산강 연등문화축제 개최
한국문인협회, 목월백일장 성황리에 .. 대한민국의 선두주자 경주대학교에서 ..
동국대 경주캠퍼스, ‘2019학년도 1학.. 문화에너지로 경주를 채우다 ‘한수원..
경북문화관광공사, ‘내고장 바로알기.. 한국문화재돌봄사업단 전국23개 문화..
부산시의회 도시안전위원회 월성본부 .. 경북도의회, 2019년 청소년의회교실 ..
경북도, 추경예산 8185억원 편성, 지.. 경북도, 자원개발 공모사업 선정으로 ..
청와대는 답하라! 포항 시민의 염원에.. 쥐노래미 치어 6만 마리 무상방류
주낙영 경주시장, 농림부 공모사업 추.. 성숙된 모습 보여줄 문경 찻사발 축제..
불법배관 설치해 수돗물 빼돌린 축산.. 노인 건강을 위해 경로당 공기청정기 ..
2019~2023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 발.. 한수원, 원전해체기술연구소 업무협약
경주시의회 뿔났다. 중수로 원해연 가.. 보행자 인도에 악취모니터링 전광판 ..
경주소방서, 화재시 ‘피난 우선’ 집.. 2019년도 개별공시지가(안) 열람 및 ..
뉴스 > 문화관광

경주엑스포 ‘또봇 정크아트뮤지엄’ 각광

변신로봇과 정크아트의 특별한 만남 … 지난해 7만5300여명 찾아 드라이빙, 보드게임 등 다양한 체험 가능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01월 17일
ⓒ 서라벌신문
겨울방학을 맞은 아이들에게 경주엑스포의 실내 놀이공간 ‘또봇 정크아트뮤지엄’이 핫플레이스로 각광받고 있다.
(재)문화엑스포에 따르면 수도권, 부산, 대구 등 각지에서 ‘또봇 정크아트뮤지엄’을 찾는 자녀를 둔 가족단위 관람객들의 발걸음이 꾸준히 이어져 2018년 한해만 7만5300여명이 이곳을 다녀갔다고 밝혔다.
그렇다면 ‘또봇 정크아트뮤지엄’의 인기비결은 무엇일까? 이곳은 단순한 전시공간도, 키즈카페도 아니다. 버려진 폐자동차 부품을 활용해 만든 대형 로봇을 직접 보고, 만지고, 어깨동무할 수 있다. 내가 로봇이 되어 미션을 수행하고 또봇자동차를 운전해보는 생생한 체험도 즐길 수 있다. 카봇, 또봇, 미니특공대 등 변신로봇이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로봇을 좋아하는 아이들을 위한 필수코스다.
‘또봇 정크아트뮤지엄’이 있는 경주엑스포공원 내 장보고관 앞에는 6.5m에 달하는 거대 로봇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봇 기가세븐 7단합체’ 모형인데 폐자동차 50대 분량의 부품으로 만들었다. 전시관의 첫 번째 로봇이자 베스트 포토존이다.<사진>
전시관에 들어서면 변신자동차 또봇모델 어드벤처X·Z, W쉴드온, 태권K, 마하W, 3단합체 델타트론, 악당로봇 아크봇에 이르기까지 시리즈를 망라하는 31대의 대형 로봇을 만날 수 있다.
특히 로봇을 직접 조립·조종해보고 보드게임을 즐길 수 있는 체험존은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또봇 장난감을 직접 조립·변신시켜보며 시간 가는 줄 모르고, 함께 온 가족들도 종류별 보드게임을 마음껏 즐길 수 있다.
동작을 인식해 스크린 게임에 활용한 모션인식 체험은 인기 최고. 움직임에 반응하는 신기한 로봇체험에 아이들은 몰입하고 또봇 자동차를 운전해서 솔라 에너지를 모으는 드라이빙 체험관도 늘 북적인다.
이 같은 정크아트뮤지엄에 대한 소문은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 ‘경주 실내 아이와 가볼만한 곳 최고!’, ‘추천 또봇뮤지엄’, ‘경주엑스포 색다른 볼거리’, ‘또봇천국’, ‘가본 곳 중 단연 여기’ 등 많은 후기와 호평으로 이어지고 있다.
‘또봇 정크아트뮤지엄’은 연중무휴 운영되며 입장료는 1만5000원이다. 20명 이상 단체와 경주‧포항 시민은 1만원에 입장할 수 있으며 소셜커머스나 포털사이트에서 예매하면 할인받을 수 있다.
서라벌신문 기자 / press@srbsm.co.kr입력 : 2019년 01월 17일
- Copyrights ⓒ서라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방폐장 유치 13년, 한수원 직원사택은 아직도?
경주 고위공직자 재산공개, 시의원 평균 재산 6억6700만원
불법 노점상 단체에 독점영업 허가 벚꽃행사 특혜 의혹 난무
경주경찰서 이전 문제, 시의회 부지 교환 승인 난항 예고
천년고도 경주의 소멸위기 현실진단 대토론회 열려
명활성에서 진평왕릉까지 벚꽃길 걸어요
서라벌의 매월당 다향(茶香)을 따라
노점상 불법행위 방관하다 이제는 독점적 허가까지 내줘 특혜의혹(?)
경주시차량등록사업소 천북 신당리 신청사로 이전
“보문단지 유원지 내 건축물 건폐율 상향조정하라” 반발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661]▲ 가무치 / 가뭇치 / 가모치 / 감..  
[383] 수풀 림 林 언덕 고 皐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20 어디 출..  
경주문화재탐방[31]  
서라벌의 매월당 다향(茶香)을 따라  
[660] ▲ 갈 데가 한군데밖에 없다 ▲ ..  
[382] 가까울 근 近 부끄러워할 치 恥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19 우리 영..  
[659]▲ 누지르다 / 누지리다 / 누질다 ..  
[381]위태할 태 殆 욕볼 욕 辱  
교육청소년
경주시사립어린이집연합회(회장 엄필란)는 지난 15일 오전 10시30분 경주시청 알천홀..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3,651
오늘 방문자 수 : 6,104
총 방문자 수 : 17,638,8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