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3-14 오전 11:14:4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2019 경주문화단체 교류 및 정월대보.. 경주화랑마을·포항청소년재단 업무협..
제47회 신라문화제 콘텐츠 제안공모 .. 박물관과 함께 하는 3월의 다채로운 ..
경주향교 춘계 석전대제 봉행 제66기 경주어린이박물관학교 입학생 ..
경주시립도서관, ‘가나다라 세종대왕.. 경주여고, 2019학년도 신입생 진로비..
경주교육지원청 초등 수영실기교육 실.. 흥무초, 다문화 가정 학부모 연수
경북교육청, 올해 지방공무원 229명 .. 임종식 경북교육감 경북선관위 재정신..
외동도서관, ‘책! 읽어주세요’프로..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LINC+사업 추..
학교밖 청소년 꿈드림 청소년단 ‘톡.. 3‧1운동 100주년 그날의 정신을..
경북교육청, 올해 도내 모든 학교에 .. 한수원 정규직 전환 방식 자회사로 합..
전북 고창군의회 의원 일행 월성본부 .. 동국대학교경주병원 나득영교수 18대 ..
제9대 건축기술인회장 전상훈 교수 당.. 경주육상연맹회장 최병진 신임회장 취..
다스, 美 현대기아차에 5년간 3070억.. 월성원전 주변지역 홀몸어르신 목욕서..
원전 협력사와 소통·공감·협업을 통.. 한수원, 해외시장개척단 꾸려 중소기..
국회차원, 포퓰리즘 견제하고 경제활.. 황오지구주민협의체 본격 시작, 재생..
경주소방서, 해빙기 안전사고 주의 켐.. 2019년도 도시가스 배관망 구축사업 ..
뉴스 > 문화관광

그림으로 소통하는 특별한 삶과 미래

아트센터 갤러리봉봉 초대개인전 김환주 작가
김정희 기자 / papaerbug@naver.com입력 : 2018년 07월 11일

ⓒ 서라벌신문
생후 2개월 때 앓은 열병으로 잃은 언어와 청각을 찾기 위한 재활과 고등학교 2학년 때 입문한 미술, 동국대학교 서양화과를 졸업하고 대구대학교 대학원을 거쳐 5년간 러시아 레핀 국립미술대학에서의 유학생활.
결코 평탄하지만은 않아 보이는 삶의 굴곡과는 달리 전시를 앞두고 설치 전인 그의 그림들은 유화임에도 불구하고 투명하고 화사하다. 그리고 외국인이라 해도 믿을 만큼 이국적인 외모의 김환주 작가는 그림처럼 맑고 밝다.
8월 11일까지 열리는 아트센터 갤러리봉봉 초대개인전의 주인공은 김환주 작가이다.<사진>
“현대미술이 주류를 이루는 요즘 그림들 속에서 다시 본래의 정통미술을 보여주고 싶었다”는 조영미 관장은 기획적인 면이 배제된 그의 그림은 순수하기에 더욱 특별하다고 말한다. 김 작가의 8번째 개인전인 이번 전시에서는 누드화 3점을 비롯해 정물.풍경화 등 22점의 작품이 선보인다. 최근작들이 모두 완판된, 나름 ‘인기작가’라는 그의 그림들은 삶의 흔적 그 자체이다.
말이 통하지 않고 들리지 않으니 수업내용은 이해가 되지 않고 혼자 그림만 그려온 그의 인생 전환점은 한국농아미술협회 회원으로 초대된 행사에서 만난 운보 김기창 화백과의 조우였다. 큰 산과 같은 거장의 모습에서 자신이 꿈꾸는 미래를 본 그는 “혼자 계속 그림을 열심히 그려라”는 그 한마디를 그림인생의 좌표로 삼았고, 자신과 같은 장애를 가진 이들에게 희망이고 싶다는 바람을 품게 됐다.
현재 한국미술협회를 비롯해 한국장애인미술협회, 청각장애인미술협회 회원이자, 대한민국장애인미술대전추천작가인 그는 화사한 장미꽃과 싱싱한 과일이 담긴 정물화와 이국적 분위기의 풍경화 등으로 각 존재들에 생명을 불어넣는가 하면 그림을 통해 자신의 ‘특별한’ 삶과 미래를 그려 보인다.

김정희 기자 / papaerbug@naver.com입력 : 2018년 07월 11일
- Copyrights ⓒ서라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경주시내버스 운행업체 새천년미소 주인이 바뀐다
안강읍 검단리에 경주 제4의 관광단지 들어선다
[377] 살필 성 省 몸 궁 躬
방폐물 반입 중지 장기화 될 듯, 원인진상조사 기간만 10개월 소요
경주시 공동주택 공급과잉에 따른 신규 주택건설 허가 제한
경주 지역사회 무기력증 만연, ‘발등의 불’ 현안사업 남의 일처럼 외면
경주시체육회 직무정지 가처분 피소 당해
경주출신 양태원 여사 ‘광주 3·1운동’ 주도해 대통령 표창
2019 제8회 경주국제민화포럼 ‘화원열전’ 개최
MB소유 논란 (주)다스 대출금 상환 독촉에 유동성 위기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656]▲ 단금 같이 / 당금 같이 / 당금 ..  
[378] 나무랄 기 譏 경계할 계 誡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15 Do (원..  
[655] ▲ 꺽다구 / 꺽치 ▲ 껀데기 / 껀..  
[377] 살필 성 省 몸 궁 躬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14 City to..  
경주문화재탐방[28] 안압지와 동궁과 월..  
[62] 앤드류 와이어스의 <헬가 시리즈>  
[110] 세상의 모든 사물은 컬러다  
[654] ▲ 긴말 / 긴말하다 ▲ 꼼꼼하다 ..  
교육청소년
경주여자고등학교(교장 서정우)는 지난 9일 오전 9시부터 1학년 신입생들을 대상으로 ..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7,007
오늘 방문자 수 : 15,997
총 방문자 수 : 17,147,2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