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8-08-17 오후 04:16: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우리의 미래 청소년이 행복한 경주,청.. 경주시 기획 택지개발 과정 언제까지 ..
탈원전에 앞서 정부는 경주시민과의 .. 사용후핵연료 임시저장소 대책 더 심..
경주시 보건소, 폭염 속 쉬어가는 무.. 최병일 경북소방본부장, 119사랑봉사..
“화랑대기에서 연마한 기량 맘껏 펼.. 경주수협, 울산시티병원과 의료지원협..
불국성림원, 산내면 경로당 국수 50박.. 안태현 경주소방서장, 어린이집 고사..
현곡면체육회, 폭염 그늘막 설치 및 .. 경주시바르게살기운동, 짜장면 무료급..
동국대 한의과대학, 2018 하계 연합의.. 외동로타리클럽, 상생복지단과 양곡지..
청도에너지, 어르신과 취약계층에 수.. 경주수협 낙도벽지 어업인 도배 및 집..
[628] ▲ 끄어땡기다 ▲ 놀다 / 놀아.. [350] 어조사 어 於 농사 농 農
박물관 어린이 동반 가족 프로그램 ‘.. 국립경주박물관에서 만나는 북한 문화
신라를 꽃피운 ‘화랑’을 노래하다 렌즈로 바라본 천년궁성, 월성 사진으..
무더위도 잊는 꿈 찾고 행복 만드는 .. 경주시 꿈드림센터, 학교 밖 청소년 ..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신나는 여름현.. 2018 독서·문학 캠프 ‘오감충족 맛..
동국대학교 한의과대학 한·중 국제학..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교원 보직 인..
제9회 경상북도 유림서예대전 시상식 .. 한수원, 중소기업 좋은 일자리 만들기..
포토
출력 :
[포토] 선이질풀(쥐손이풀과)
이질풀과 흡사한 쥐손이풀과 여러해살이풀. 노관초(老官草), 노학초(老鶴草), 현초(玄草), 오엽초(五葉草), 현초(玄草)라고도 불린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09월 14일
[포토] 끈끈이주걱(끈끈이귀개과)
한국, 일본, 중국, 대만, 러시아 등 들판의 볕이 잘 드는 산성(酸性)습지에서 잘 자란다. 대표적인 벌레잡이식물로 높이가 5∼30cm이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09월 01일
[포토] 카메라산책- 거북꼬리(쐐기풀과)
계곡의 숲 가장자리 또는 약간 그늘진 곳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인 거북꼬리는 모시풀속 식물로 12~13종이 국내에 자생하고 있으며, 대부분 제주도와 남부 도서지방에 분포한다. 세계적으로는 약 100종이 있으며 ..
편집부 기자 : 2017년 09월 01일
[포토] 카메라 산책 - 박주가리(박주가리과)
      쌍떡잎식물 용담목 박주가리과의 여러해살이 덩굴식물인 박주가리는 들판에서 많이 볼 수 있다. 땅속줄기가 길게 뻗어가고, 여기서 자란 덩굴...
편집부 기자 : 2017년 08월 08일
[포토] 〈첨성대를 바라보며〉
    ▲ 첨성대를 바라보며,1941,캔버스에 유채,65×80,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숲만 보고 나무를 못 본다’, ‘나무만 보고 숲 ...
최부식 기자 기자 : 2017년 07월 31일
[포토] 참으아리(미나리아재비과)
      ‘아름다운 당신의 마음’. 으아리의 꽃말이다. 아름다운 향기를 내는 사람, 또 아름답다고 인정해 주는 말이 사람 사이에 필요한데,..
편집부 기자 : 2017년 07월 31일
[포토] 〈경주 계림의 가을〉
    ▲ 연대미상, 한지에 수묵담채, 58×76cm 이응노 화가가 그린 계림의 늦가을 풍경이 담긴 수묵화다. 잎이 진 나뭇가지들과 매달린 노란 잎들을 보..
최부식 기자 기자 : 2017년 07월 25일
[포토] 계요등(鷄尿藤, 꼭두서니과)
      흰색에 둘러싸인 붉은 보랏빛 꽃 속에 달콤한 꿀이 든 과자처럼 보인다. 심심한 여름날 두 색의 조화로움이 유혹한다. 계요등(鷄尿藤)! 그런데 ..
편집부 기자 : 2017년 07월 25일
[포토] 〈계림 풍경〉
    ▲ 황술조 ‘계림풍경’1927,39x50cm,Oil on canvas 굵은 느티나무 여섯 그루에 잔가지 두엇. 세세한 나뭇잎 대신 대담한 붓질로 구름처럼 ...
최부식 기자 기자 : 2017년 07월 18일
[포토] 하늘말나리(백합과)
      하늘말나리 붉게 타고 있다. 한여름 하늘 바라보며, 뜨거운 햇살에 꼿꼿이 얼굴 펴든 꽃은 나리꽃밖에 없을 성 싶다. 굵고 푸른 줄기가 뿌리 넓..
편집부 기자 : 2017년 07월 18일
[포토] 창강 조속(趙涑)의 <금궤도(金櫃圖)>
서라벌신문은 ‘계림, 신화의 숲’의 작품들을 (재)경주문화재단과 상호협의 후 매주 연재 전시한다. ■ 전시기간 : ~ 9. 10 / 장소 :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
최부식 기자 기자 : 2017년 07월 11일
[포토] 산수국
      여름 산행은 무척 힘든다. 숲 없는 길은 따가운 볕이, 숲 있는 데는 습기로 산행 나선 발길을 쉬 지치게 한다. 그렇지만 산정의 시원한 바람이 ..
편집부 기자 : 2017년 07월 11일
[포토] 물레나물(물레나물과)
      샛노란 꽃잎이 좋아서인지 풍뎅이 등판도 빛난다. 꽃이 물레바퀴나 바람개비 닮았다고 이름을 물레나물로 부쳐졌다고 하는데, 실 같은 꽃술들이..
편집부 기자 : 2017년 07월 04일
[포토] 애기아욱(아욱과 Mlava parviflora)
      한 시인이 제주도의 애기아욱을 두고 시로 썼다. ‘크지 말아라  크지 말아라  결코 크지 말아라 / 꼭 그렇게 낮은 모습으로 네..
편집부 기자 : 2017년 06월 27일
[포토] 참골무꽃(꿀풀과)
      바닷가 모래밭에 살자면 소금물 소금바람에도 적응해야 한다. 모래밭에 무슨 생명이 살까 싶어도 식물들은 꽃 피우면서 산다. 갯메, 해국이 그...
편집부 기자 : 2017년 06월 21일
[포토] 큰방울새난(난초과)
      불그레한 자주색 물감으로 몇 줄 주욱 긋고 툭 톡 톡 몇 점찍은 듯. 화가들이 흉내도 못 낼 꽃들만의 채색 방법을 큰방울새난도 그렇게 자기 몸..
편집부 기자 : 2017년 06월 13일
[포토] 태산목(泰山木 목련과)
      우윳빛에 윤기나는 꽃의 자태가 귀부인인 듯하다. 만져보면 보기보다 잎은 가죽같은 질감에 뒷면엔 갈색 털이 빽빽하다. 크기도 대단하다. 지름..
편집부 기자 : 2017년 06월 06일
[포토] 호국의 영령들이여!
      (등록문화재 제391호. 독립기념관 소장) : 6·25 때 경주에서 자원한 학도병 19 용사가 출전 전 소감과 서명한 태극기. (관련기사 사설)
최부식 기자 기자 : 2017년 06월 06일
[포토] 노랑장대(십자화과 Cruciferae)
      풀, 꽃들은 누가 일러주지 않아도 햇볕의 기색만으로도 활짝 필 때를 알고 질 때를 안다. 마찬가지로 노랑장대도 5월 중하순이면 산과 들 어디...
편집부 기자 : 2017년 05월 30일
[포토] 바람이 불어오는 곳
      20일 새벽 경주시 내남면 비지리 학동마을의 다랭이논 모습. 모내기 준비로 농부들의 손길이 바빠지고 있다. 산내면 내일리 OK그린청소년수련..
조병준 기자 기자 : 2017년 05월 23일
   [1]  [2] [3] [4] [5] [6] [7] [8] [9] [10]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계림국악예술원,‘신라에 녹아버린 국악콘서트’
원해연 유치 물 건너가나, 정부 원전관련 국책사업 내년 예산전액 삭감
따뜻한 철사로 그리는 행복의 잔상들
수출포장 물류기업 (주)동우에스엔제이
소박하지만 꿈과 열정으로 만든 한지공예의 특별함
경주시체육회 직원 공모절차 없이 특정인 특채 말썽
삶 속 인연과 관계, 폭신폭신한 서정으로 표현하다
역사·문화·자연·미술학습 한 곳에서 … 문화의 바다에 풍덩
‘신라최고 3비’로 본 6세기 신라사회
세계문화유산 학생해설사 역량 UP! 자신감 UP!!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628] ▲ 끄어땡기다 ▲ 놀다 / 놀아라 ..  
[350] 어조사 어 於 농사 농 農  
[349] 다스릴 치 治 근본 본 本  
▲ 강지리 / 광지리 ▲ 윗손 ▲ 자잔한..  
경주문화재탐방 [14] 천마총 발굴조사 ..  
경주 근대미술의 태동 [마지막회]  
[348] 어두울 묘 杳 어두울 명 冥  
[626] ▲ 가리도치 중 ▲ 곤죽이 되다 /..  
[55] 파블로 피카소의 <우는 여인>  
[625] ▲ 갑풀 / 깝풀 / 겁풀 / 껍풀 ▲..  
교육청소년
경희학교(교장 김경순)는 여름방학을 맞아 특수교육 대상 학생에게 지속적인 교육 기..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0,123
오늘 방문자 수 : 5,575
총 방문자 수 : 11,072,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