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0-17 오전 10:53:1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시론
출력 :
[시론] 농심(農心) ! 그 거룩한 덕목
하늘은 높고 바람은 선선하며 오곡백과(五穀百果) 풍성하다. 우리네 마음 또한 절로 넉넉하여, 산과 들에 핀 청초한 가을꽃과 바람에 흔들리는 억새와 함께 신라의 역사를 넘나들며 그림이 되고, 노래가 되고, 시가 ..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17일
[시론] 가깝고도 먼 나라(2)
어느 목사님이 일본의 어느 도시에서 집회를 하면서 그 도시에 있는 한 호텔에서 묵었습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10일
[시론] 기대되는 엑스포 ‘빛의 숨결로’
제10회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축제가 오는 11일 보문관광단지 남쪽 엑스포 공원에서 개막돼 11월 하순까지 모두 45일 동안 화려하게 펼쳐진다. 지난 1998년 가을 ‘제1회 경주세계문화엑스포’란 이름으로 첫 선을 보..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03일
[시론] 평요고성(平遥古城)에서
중국 산서성(山西省) 평요현(平遙縣)에는 고대 도시가 있다. 여름휴가 기간에 다산연구소가 주관하는 중국인문기행에 참가하였는데, 하룻밤을 고성 내의 객잔에서 묵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26일
[시론] 애틋하고 지혜로운 ‘밀땅’
『옛날에는 어머니께서 불쑥불쑥 전화 걸어/ 이렇게 물으셨다. “....애비가? 다 잘 있제?/ 애들도 잘 크고 있고 애 애미도 무탈하제?”//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11일
[시론] 가깝고도 먼 나라(1)
요즘 한일간의 갈등이 매우 심각한 정도로 악화되어 가고 있는 것을 보면서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가 없다. 필자는 2005년부터 일본선교회의 이사로 활동을 해왔고, 2013년부터 4년간 이사장으로 일하면서 일본에..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05일
[시론] 기미년 독립운동사 새로 써야
경주지역 시민사회단체 대표들의 공론으로 지난 2017년부터 활동에 들어갔던 동학 2세교주 해월 최시형 선생(1827-1898)의 생가주변 동학공원화사업이 구체화되고 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8월 29일
[시론] 판문점에서
판문점은 군사분계선 상에 있는 공동경비구역이다. 1950년 이전에는 널문(板門)이라는 이름의 농촌 마을이었는데 이곳에서 휴전협상이 진행되면서 유명한 장소가 되었고, 1953년 7월 정전협정 체결 후 UN과 북한 측 ..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8월 22일
[시론] 한여름 밤, 황룡사지 별빛 아래에서…
불볕더위가 연일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당분간 비 소식도 없으니 뜨거운 태양의 위력 아래 심리적 체감 더위는 절정을 치닫고 있다. 그래도 대자연의 생명들은 태양이 뿜어내는 강한 에너지를 받고 무성한 잎, 아름..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8월 08일
[시론] CBMC 한국대회
제46차 CBMC 한국대회가 8월 13일부터 15일까지 ‘만민을 위하여 기치를 들라’는 주제로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8월 01일
[시론] 제발 경주시민들 걱정 좀 덜어줘요
경주시민들은 오늘도 월성원자력발전소에 관련된 얘기만 나오면 부수적인 걱정 때문에 가슴이 먹먹해진다. 지난 1983년 월성원전 1호기가 상업발전을 시작하고 나서부터 경주시·군민들은 걱정꺼리를 안고 살아왔으..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7월 25일
[시론] 해월 최시형 생가 터 보존되어야
해월 선생에 대한 책 (「새로운 세상을 꿈꾼 해월 최시형」, 조중의, 자음과 모음, 2009)을 읽었다. 해월은 1827년(순조 27년) 경주에서 태어나 1898년(광무 2년) 서울에서 처형된 분이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7월 18일
[시론] 산 위에서 부는 바람…
『산 위에서 부는 바람 시원한 바람 그 바람은 좋은 바람 고마운 바람 여름에 나무꾼이 나무를 할 때 이마에 흐른 땀을 씻어 준데요.(1절) 여름에 뱃사공이 노 젓다 잠들어도 혼자서 나룻배를 저어 준데요(2절) ..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7월 11일
[시론] 경주엑스포의 변신에 거는 기대
지난 1998년 8월에 문을 연 경주보문단지 안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이하 경주엑스포)이 올여름을 맞으면서 대변신을 계획하고 있어 많은 관광객들은 벌써부터 기대에 부풀어 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7월 04일
[시론] 우리
얼마 전에 친구들과의 어떤 모임에서 나는 내 아내에 대해 말하기 위해 ‘우리 아내가’라고 하면서 이야기를 시작하려고 하는데, 한 친구가 내 말을 끊더니 ‘너 큰일 날 소리를 한다. 우리 아내라니, 네 아내를 우..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6월 27일
[시론] 런던에서
최근 런던에 다녀왔다. 해외여행이 흔한 일이라지만 그래도 유럽은 먼 곳이었다. 영국의 수도 런던은 처음 가본 도시였다. 자동차가 좌측통행을 하는 나라, 여왕이 있는 나라, 한때 대영제국이란 이름으로 세계를 지..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6월 20일
[시론] 생선 배나 따며 먹고 사는 동네...?
지난 주 이런저런 인연으로 통영시 관광과에서 마련한 ‘팸-투어’에 초대받아 유익하고 즐거운 여행을 하고 돌아왔다. 통영은 예로부터 천혜의 바다 경관이 수려하고, 풍부한 수산물로 활기가 넘쳐나는 도시로서 많..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6월 13일
[시론] 영남권역 수장고 개관에 즈음해
경주를 비롯해 대구와 진주, 김해박물관을 아우르는 영남권역의 새로운 박물관 내 유물수장고가 국립경주박물관 경내에 신축돼 지난달 하순 문을 열고 본격운영에 들어가 그동안 부족했던 매장문화재의 보관공간이 ..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6월 06일
[시론] 부부의 날
2019년도 가정의 달을 보내면서 이 글을 쓴다. 예수님은 세상 마지막 때의 현상을 예언하시면서 ‘불법이 성하므로 많은 사람의 사랑이 식어지리라.’(마태복음 24장 12절)고 하셨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5월 30일
[시론] 독일 총리에게 물었더니
<아시안 리더십 콘퍼런스>에 참석했다. 서울에서 이틀간 열린 행사인데 세계적인 저명인사들이 많이 참석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5월 23일
   [1]  [2] [3] [4] [5] [6] [7] [8] [9] [10]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제2금장교 건설 현진에버빌~나원리 안현로 접속
“4차 산업혁명시대 센서기술력으로 글로벌시장 선도”
제1대 민선 경주시체육회장 선거, 아직 지침도 없는데 벌써 과열
천년왕국 신라의 힘찬 부활, 제47회 신라문화제 내달 3일 개막
감포관광단지에 혁신원자력연구단지 입주 반대 분위기 확산
역대 최대규모 신라문화축제 성황리에 마무리
취연 손원조 민화작품전 개최
감포관광단지에 혁신원자력연구단지 입지는 부당지적
국립경주박물관, 금령총에서 높이 56㎝ 현존 최대 크기의 말모양 토기 출토
민간 체육회장 선거, 정치판으로 변질될까 우려된다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685] ▲ 꿀렁꿀렁 / 꿀렁꿀렁하다 / 꿀..  
[407] 벽오동 나무 오 梧 오동나무 동 ..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44 Have yo..  
매월당의 울산기행  
[684] ▲ 갈 때(데) 없는 ▲ 들쎅..  
[406] 저물 만 晩 물총새 취 翠  
<김미진의 생활영어> Dialog 43 You spe..  
경주문화재탐방[43] 월정교지 발굴조사 ..  
[683] ▲ 까무리하다 / 까무레해지다 ▲..  
[405] 비파나무 비 枇 비파나무 파 杷  
교육청소년
임종식 경북도 교육감이 부임한지도 벌써 1년이 지났다. 임 교육감은 2019년 상반기 ..
상호: 서라벌신문 /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press@srbsm.co.kr / Tel: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5,335
오늘 방문자 수 : 15,699
총 방문자 수 : 21,276,3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