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9-17 오후 12:20:39
시론
  최종편집 : 2020-09-17 오후 12:20:39
출력 :
[김윤근]그러지 마시고 이렇게 하시면 어떨까요?
    ▲ 김윤근 회장 모방한 모조품은 가짜라고 한다. 공산품도 가짜는 수거하여 폐기하...
편집부 기자 : 2011년 03월 05일
[변우희]KTX시대에 경주 트램이 달린다
    ▲ 변우희 교수 많은 논란과 기대 속에 경주에 KTX가 운행 된지 벌써 몇 달이 지났...
편집부 기자 : 2011년 02월 26일
진흥왕 순수비와 나스카 라인
      ▲ 주재훈 교수 진흥왕 순수비가 새겨지던 그때 지구의 반대편 페루 땅에...
편집부 기자 : 2011년 02월 20일
[김신재]황남대총 특별전과 안압지 야간 조명
    ▲ 김신재 교수 국립경주박물관 특별전시관에서 ‘황남대총-신라왕, 왕비와..
편집부 기자 : 2011년 01월 22일
[김규호]문화유산의 복원과 관광자원화
    ▲ 김규호 교수 탈 근대사회에 들어서면서 문화자본 증가에 따라 관광활동 형태가 ...
편집부 기자 : 2011년 01월 15일
[김윤근]경주는 왜 어른이 없나?
    ▲ 김윤근 회장 다시 한수원본사 “여기는 어른도 없나” 라는 말이 있...
편집부 기자 : 2011년 01월 08일
[주재훈]경주다움 - 그 프레임으로 세계를 본다
    ▲ 주재훈 교수 “저희는 기내식으로 땅콩만 제공합니다. 그래야 땅콩만큼 적...
편집부 기자 : 2010년 12월 31일
[손명문]밤도 좋은 경주
    ▲ 손명문 대표 KTX 2단계 개통으로 경주에서 서울까지는 2시간 남짓 걸리게 됐다...
편집부 기자 : 2010년 12월 25일
[김신재]경주 고도보존계획과 주민의 이해 관계
    필자는 1972년 초등학교 수학여행으로 경주에 처음 왔다. 그 때 시내의 숙소에서 ...
편집부 기자 : 2010년 12월 18일
[김규호]고속철도 개통과 경주관광
    ▲ 김규호 교수 공업화와 수출경제를 기반으로 한 경제의 압축 성장은 농업부문의 ...
편집부 기자 : 2010년 12월 12일
과거 속에는 미래로 가는 길이 있다.
    ▲ 김윤근 회장 모두들 바쁘게 살다보니 한해를 반성하고 새해를 준비해야 하는 마...
편집부 기자 : 2010년 12월 04일
드림 소사이어티와 경주
    ▲ 주재훈 교수 미래에는 어떤 사회가 도래할 것인가? 농업사회와 산업사회를 넘어 ..
편집부 기자 : 2010년 11월 27일
[손명문]이제는 포석로 차례다
    ▲ 손명문 대표 요즈음 서울의 대표적인 한옥 밀집지역인 북촌에는 많은 사람들이 ...
편집부 기자 : 2010년 11월 20일
[김신재]무장산과 동대봉산 무장봉
    ▲ 김신재 교수 최근 경주에 억새와 단풍의 명소가 생겨 가을철이면 방방곡곡에서 ...
편집부 기자 : 2010년 11월 06일
[김규호]고도의 현안문제와 시민의식
    ▲ 김규호 교수   경주에 온지 얼마 되지 않은 초여름에 선도산을 넘어 법흥...
편집부 기자 : 2010년 10월 30일
[김윤근]경주사람이 '경주 유물' 보러 한양천리 가야 하다니...
    ▲ 김윤근 회장 지난 일요일 새벽, 어둠을 헤치고 경주박물관 주차장에는 신라문화...
편집부 기자 : 2010년 10월 23일
[주재훈]문화가 흐르는 스마트 경주 : 그 미래를 보다
    ▲ 주재훈 교수 누구나 스마트하기를 희망한다. 인간만이 아니다. 스마트폰, 스마트..
편집부 기자 : 2010년 10월 16일
[손명문]덕동마을을 아시나요
    ▲ 손명문 대표 경주 양동마을이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 등재된지도 어언 두 달쯤 ..
편집부 기자 : 2010년 10월 09일
[김신재]방폐장 특별지원금 용처 선정에 있어서 최소한의 원칙
    ▲ 김신재 교수 경주시는 방폐장 특별지원금 3000억원 가운데 남은 2105억원을 내년..
편집부 기자 : 2010년 10월 02일
[김규호]대릉원 담장과 한옥보존지구
    ▲ 김규호 교수 금년 11월 서울에서 개최되는 G20 정상회의 일환으로 G20 재무장관...
편집부 기자 : 2010년 09월 18일
      [21] [22]  [23]  [24] [25]    
집중취재
오피니언
문화관광
경주엑스포 플라잉 배우들, 태풍피해 복구에 팔 걷어 ..
경북문화관광공사, 청렴문화 확산 위한 청렴주간 운영
경주문화재단과 한수원,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공연..
황남동 120-2호분에서...신라 왕족이 장착한 금동관, ..
제호 : 서라벌신문 / 대표전화 : 054-777-6556~7 / 팩스 : 054-777-6558 / mail : press@srbsm.co.kr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등록일 : 서비스 / 발행인 : 김현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서라벌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