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10-22 오전 11:20:29
편집국에서
  최종편집 : 2020-10-22 오전 11:20:29
출력 :
경주 관광환경 개선 시급, 코로나19 거리두기 완화로 관광경기 기지개
참 오랜만에 나들이가 어떠하고 관광이 어떠하다는 말들이 나오네요! 코로나19로 인해 어느 것 하나도 할 수 있는 것이 없을 것 같았던 암울했던 생활환경이 아직은 아니지만 멀리서나마 희미한 불빛이 보여 희망의 ..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22일
경주시 투자기관 운영적자 개선책이 시설증설로?
경주시 투자기관들의 운영적자가 심각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15일
경주시 소유 재래시장 장옥(점포) 민간에 매각 등 방법 찾아야
경주시 재래시장 장옥(이하 점포)에 대한 관리 문제가 사회적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10월 08일
안정되지 못하고 어수선한 추석맞이, 신나는 일 어디 없나요!
언제부터인가도 모르게 왠지 어수선하고 기운 빠진 분위기가 우리사회를 뒤 덮고 있는 것 같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9월 24일
개선책 찾아야 하는 방폐물 반입 수수료, 드럼당 400만원은 돼야 여론
경주에 중·저준위방사성폐기물처분장(이하 방폐장)을 유치한지가 벌써 20년째다. 그리고 방폐물 처분장 공사가 완료 된지는 15년, 방폐물이 처음 반입된 날짜로는 10년째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9월 17일
경주 중심지 활성화는 황리단길 활성화를 보면 그것이 해답이다!
신라천년 옛 명성을 자랑하던 경주 중심상가 위축이 심각한 실정이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9월 10일
시민 목숨을 담보로 시험? 코로나에 반납한 축구대회 경주가 받아
전남 광양시가 코로나19로 개최를 포기한 고등학교 축구대회를 경주시가 이 대회를 치루겠다며 덜컹 받아 시민들로부터 또 뭇매를 맞고 있다. 이 시기에 뭐 하느냐고 야단들이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9월 03일
경주시 뜬금없는 시정성과 여론조사 발표에 시민들 궁금증 많아
경주시가 주낙영 시장 취임 2주년을 맞아 그동안 추진한 시정에 대한 결과와 향후 시민의 목소리를 시정에 적극 반영한다는 여론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보도 자료라며 내놓아 일부 시민들은 “뜬금없다”며 어리..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8월 27일
불안한 코로나19 상황, 공직자나 시민들 모두 경각심 해이 우려
길고긴 장마가 끝나자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코로나19 상황이 불안하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8월 19일
휴가 절정기에 공사판 벌여 시민, 관광객 불만투성이
공무원들 하는 일들이 전부가 이런 것일까? 조금만 일찍 서둘러도 예산은 절약되고 관광객들도 덜 불편할 텐데 하필이면 관광성수기를 골라잡아 공사판을 펼치니 주민들은 주민들대로 관광객은 관광객들대로 짜증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8월 05일
친구들아 반갑다. 코로나19로 문 닫았던 마을 경로당 문 열어
친구들아 그동안 무엇하고 지냈나? 나는 정말 미치는 줄 알았다. 코로나 때문에 자식들도 집에 오지 못하도록 하는 참 별난 세상을 살았단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7월 29일
맥스터 관련 경주민심은? 정부로부터 제대로 된 보상 받아낼까?
벌써 수개월째 지역 간, 민민 간 갈등을 빚어오던 월성원전 맥스터 증설 여부에 관한 정부발표가 임박 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7월 23일
이번에 각종 잡음으로 얼룩진 경주시체육회 일부 연맹 조치해야
경주시체육회가 전국적 창피의 중심에 있다. 뉴스마다 첫머리에 경주시 및 경주시체육회의 안일한 체육행정에 대한 불신과 질타가 이어진다. 경주시 소속 철인3종 경기 선수의 극단적인 행동에 대한 국민들의 엄중한..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7월 16일
제8대 경주시의회 후반기 집행부 구성에 따른 이런저런 평가?
제8대 경주시의회가 개원한지가 어제 같은데, 벌써 2년의 기간이 지나고 임기 마지막 2년을 향한 반환점을 돌았다. 전반기 의회가 7월2일자로 끝을 내고 7월3일과 4일 이틀 동안 후반기 의회를 이끌어갈 의장과 부의..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7월 09일
맥스터 증설 어디서부터 꼬였나? 빠른 결정으로 민심 수습에 나서야
사용후핵연료 임시저장 시설(맥스터) 증설을 두고 경주가 딜레마에 빠졌다. 아니 경주가 맥스터 문제를 두고 판단을 잘 못 했다는 지적까지 나온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7월 02일
경주시와 몰지각한 일부시민들이 합작한 시민의식수준 시험대
일부 몰지각한 경주시민들의 의식수준이 문제점으로 등장 했다. 여기에는 이를 방치한 경주시 역시 자유롭지 못하다. 언제부터인가 일부 경주시민들 의식수준이 뒤로 퇴보한 경향이 여기저기서 나타나 안타까움을 떨..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6월 25일
월성원전 맥스터 증설 두고 한수원 노조가 지역민 자극 우려
경주가 월성원전 맥스터 증설을 두고 또다시 민민 갈등이 재연되고 있다. 이는 방폐장 유치 이후 새로운 갈등으로 비춰져 우리의 소리가 높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6월 18일
경주시의회 시의원들 왜 이러나?
경주시의회 의원들 일부가 다음 달 초로 예정된 후반기 의장단 선거를 앞두고 노래클럽에서 술자리를 가져 구설수에 오르는가 하면 문화행정위원회 소속 의원들이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산발적으로 확산하고..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6월 11일
나라 돈은 먼저 보는 사람이 임자란 말 실감나는 사회
나라돈은 주면 받아야하고 받을 수 있는데 못 찾아먹으면 얼간이들이라고 한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6월 03일
좋은 일하고 시끄러운 경주시, 시민들께 의견 개진했으면 좋았으련만!
경주시가 지난 20일 어려움에 처한 일본의 우호·자매도시에 코로나19 관련 방호물품을 지원하고 시민들께 엄청나게 혼이 나고 있다. 지원 물품을 지원받은 자매도시에서는 한없이 고맙다는 감사의 인사를 보내왔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20년 05월 28일
   [1]  [2] [3] [4] [5] [6] [7] [8] [9] [10]       
집중취재
오피니언
문화관광
경북문화관광공사 SNS대상 관광부문 최우수상 수상
라한셀렉트 경주, 캠핑 무드 루프가든&선셋 펍 운영
연안초총동창회, 전교생 체육복 기증
국화 향기 가득한 동궁원으로 오세요
제호 : 서라벌신문 / 대표전화 : 054-777-6556~7 / 팩스 : 054-777-6558 / mail : press@srbsm.co.kr
주소: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 등록일 : 서비스 / 발행인 : 김현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서라벌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