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사람과사람

어둠을 열고 밝음을 찾는 한림문해 잔치

어둠을 열고 밝음을 찾는 한림문해 잔치
은혜의 달 오월을 맞아 한림문해학교(교장 이광오)가 지난 13일 경주청년회의...

낡고 훼손된 서화류도 손끝 거쳐가면 새 모습으로 재탄생

낡고 훼손된 서화류도 손끝 거쳐가면 새 모습으로 재탄생
40여년 전 정통 표구기술 익힌 경력의 꼼꼼한 솜씨 인정올 5월 경북도내 유...

“몸은 힘들지만 마음은 가뿐”

“몸은 힘들지만 마음은 가뿐”
화재는 5분 내에 진화하지 않으면 걷잡을 수 없이 커지므로 초기 진화가 매우...

일반뉴스
포토뉴스
서라벌연재
교육청소년
발행인인사말신문사소개편집규약기사제보/독자투고광고안내/구독신청기타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780-935 경북 경주시 동천동 787-1 송유빌딩 5층  |  전화 : 054-777-6556~7  |  팩스 : 054-777-6558  |  mail : press@srbsm.co.kr
등록번호 : 505-81-42580  |  발행인 : 손원조  |  편집인 : 손원조  |  사장 : 박헌오
Copyright © 2016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서라벌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